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생활
'전참시' 이영자 전현무 양세형, '몸으로 말해요' 현장 공개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9.07.12 14:44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전현무, 양세형이 본인의 연기력을 뽐냈다. 13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 60회에서는 이영자, 전현무, 양세형 등 표현력 장인들이 총출동하는 '몸으로 말해요' 현장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 이영자의 모습이 시선을 모은다. 이는 '감정'을 주제로 한 단어들을 표현하는 상황이라고. 이에 이영자가 단전 깊은 곳부터 감정을 끌어올리고 있어 폭소를 유발하는 가운데 과연 매니저가 답을 맞혔을지 관심을 끈다. 이 가운데 전현무가 자신의 주특기(?)인 동물 표현에 도전한다. 전현무는 문제로 주어진 동물들을 안면근육을 활용해 표현했지만 그의 헤어디자이너는 계속 같은 동물만 답으로 외쳤다고 전해져 대체 그 동물의 정체가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양세형은 바닥을 기면서 묘사를 하고 있어 웃음을 더한다. '속담' 표현에 도전하게 된 그는 속담을 잘 모를 것 같다는 주위 반응에 "속담 마니아입니다"라며 자신감을 보였다는 후문이어서 그와 매니저의 합에 대한 기대를 한껏 끌어올린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연예인과 최측근들의 말 못 할 고충을 제보 받아 은밀한 일상을 관찰하는 본격 참견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영자, 전현무, 송은이, 양세형, 유병재가 출연한다. 

전현무 이영자 등.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신승희 기자  pablo@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승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