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생활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47년 전통 서대문 '철길떡볶이'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9.07.12 14:14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11일 방송된 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선 허영만이 배우 박은혜와 서울 서대문 맛집 탐험에 나섰다. 

만화가 허영만과 박은혜는 기찻길 옆길을 따라 '철길떡볶이'집으로 향했다. 이곳은 손님이 직접 주문표를 적어서 주문하는 방식이다. 박미희 가게 사장은 "가게가 47년 됐다. 저희 시어머님이 하시던 곳이다. 고추장을 직접 담가서 한다"라고 맛의 비밀을 전했다.

기찻길 옆 테라스가 명소라는 이곳은 밀가루떡에 집 고추장, 어묵 국물로 끓여내는 떡볶이다. 고추장 물을 부어 밀떡에 양념이 흠뻑 배이도록 오래 졸여주는 방식이다. 무, 멸치, 다시마 육수를 머금은 꼬지 어묵도 인기다.

박은혜는 "밀떡인데 제가 너무 좋아하는 스타일이다. 우리 학교 다녔을 때, 어렸을 때 학교 앞에서 팔던 떡볶이 스타일이다"라고 하자 허영만은 떡볶이를 먹으면 "떡볶이에 대한 추억이 없다. 집에서도 우리 어머니가 해준 적도 없다. 객지 생활하면서 이걸 즐겨 먹어본 적도 없다"고 전했다. 

'철길떡볶이'.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철길떡볶이'.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철길떡볶이'. /사진=TV CHOSUN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캡처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신승희 기자  pablo@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승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