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상명대 졸업생 에스더 리, 진윤희, ‘니벨룽의 반지’ 공연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8.11.08 17:33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상명대는 졸업생 에스더 리(음악학과 졸업/현 월드아트오페라 단장)와 진윤희(성악과 졸업)씨가 14일부터 18일까지 닷새간 서울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바그너의 오페라 '니벨룽의 반지'로 함께 무대에 선다고 8일 밝혔다.

오페라 '니벨룽의 반지'가 한국 무대에 오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공연의 총연출은 독일 오페라의 거장 아힘 프라이어가 맡았다.

총 120억의 제작비가 투입되는 대작 '니벨룽의 반지'는 1부 '라인의 황금' 2부 '발퀴레' 3부 '지그프리트' 4부 '신들의 황혼'으로 나뉘어 국내에서 올해부터 2020년까지 순차적으로 선보이게 된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나동욱 기자  moai@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