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연구소대학원 UST, 출연연 대표교수단 연합 워크숍 첫 개최
상태바
국가연구소대학원 UST, 출연연 대표교수단 연합 워크숍 첫 개최
  • 나동욱 기자
  • 승인 2020.08.13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학기술 인재양성 위해 출연연 머리 맞대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UST(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는 13일 UST 대학본부에서 출연연 대표교수단 연합 워크숍을 실시했다고 이날 밝혔다.

워크숍에는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한국생명공학연구원(KRIBB), 한국생산기술연구원(KITECH),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 국화학연구원(KRICT),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한국건설기술연구원(KICT) 등 24개 출연연의 UST 대표교수단과 김이환 총장 등 총 35명이 참석했다.

UST는 과학기술 분야 출연연이 주체가 돼 석/박사 학위 과정을 공동으로 운영하는 국내 유일의 연합대학원이다. 올해부터는 각 출연연의 대표교수단이 한 자리 모여 인재양성 방안 및 UST 운영에 대한 종합적인 의견을 나누는 자리가 처음으로 마련됐다.

특히 이번 워크숍에서는 ▲출연연-UST-산업계 협력 활성화 방안 ▲수요 지향적 전공운영 방안 ▲스쿨운영 기본방향 개선 등에 대한 논의가 활발히 이뤄졌다.

김이환 총장은 "이번 워크숍을 통해 전국에 분포돼 있는 출연연이 모여 인재양성이라는 교육목표를 논의하는 공식적인 채널이 생겼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라며 "앞으로 학사운영 및 제도개선, 발전전략 수립 등을 잘 논의해 UST 교육의 질적 개선이 이뤄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UST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직할 교육기관으로서 32개 출연연에 교육 기능을 부여해 과학기술 분야 인재를 양성하는 국가연구소대학원이다. 학생들은 연구소의 첨단 연구 장비를 활용한 현장중심 교육을 받는다. UST는 2006년 첫 졸업생을 배출한 이후 현재까지 박사 840명, 석사 1,683명 총 2,523명의 석/박사 인재를 배출했다.

사진=UST 제공
사진=UST 제공

 

Tag
#UST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THE세계대학 평판순위 국내1위 서울대.. KAIST 성균관대 연대 고대 포스텍 톱6
  •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연구자' 서울대 7명 '최고'.. UNIST 성대 고대 한대/KAIST 톱6
  • [2021수시] 6일부터 드러나는 1단계 합격.. 최종 합격 발표 20일부터 본격화
  • 2021 QS아시아대학평가 고려대 국내 1위.. KAIST 서울대 성대 연대 톱5
  • [2021수능] 수험생 유의사항 ‘최종체크’.. 예비소집부터 시험 응시까지
  • 정시합격선 '하락' 두드러진 거점국립대..'수도권 집중 심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