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택트' 하하, 유재석의 '베스트 라면'은 호동 형이 끓여준 라면 
상태바
'아이콘택트' 하하, 유재석의 '베스트 라면'은 호동 형이 끓여준 라면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03.23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아이콘택트'의 3MC 강호동 이상민 하하가 지금까지 없었던 '먹방 눈맞춤'을 지켜보며 전국민의 소울푸드 라면을 떠올린다. 오늘(23일) 방송되는 채널A '아이콘택트'에는 전 국가대표 수영선수 정다래와 140만 파워유튜버 나름이 출연, 군침 도는 먹방과 함께 이색 눈맞춤을 펼친다. 

이들의 '밥상'에는 온갖 라면은 물론 통수육과 갓 지은 밥, 쌈채소까지 놓여 있어 3MC의 입맛을 자극했다. 그 중에서도 역시 시선을 강탈한 것은 라면으로, 하하는 “오늘 저녁은 무조건 라면”이라며 군침을 삼켰다. 이상민 역시 “난 원래 컵라면을 하나씩 갖고 다니거든. 끝나고 바로 먹어야겠다”고 맞장구를 쳤다. 또 '라면 전문가' 강호동은 “난 오늘 라면에 달걀을 두 개 넣을 거야. 하나는 노른자 안 터뜨리고…”라며 '디테일'을 설명해 이상민과 하하의 탄성을 자아냈다.

그러던 가운데, 하하는 “예전에 어머니가 라면 끓여주셨는데, 뭔가 씹혀서 여쭤보니 '비타민'이라고 하시더라”고 '충격의 라면'에 대한 기억을 돌아봤다. 하하는 “조금이라도 더 건강하게 먹으라는 어머니의 마음은 알겠지만, 라면 다 먹고 비타민 먹어도 되는데…굳이 그걸 넣으셔서 앞니에 다 붙고…”라고 말해 강호동과 이상민을 폭소하게 했다. 

이어 하하는 “유재석 형이 항상 얘기하는데, 사골국에 스프 1/3 넣고 호동 형이 끓여준 라면이 지금까지 먹은 라면 중 제일 맛있다더라. 재석이 형은 '아이콘택트' 한 번 나와서 감사의 마음을 표현해야 돼”라고 말했다. “그걸 기억하는구나”라며 놀라워하던 강호동은 “재석이는 부담스럽고, 신인의 마음으로 유산슬 정도 나와 주면 좋겠다”고 말해 다시 한 번 웃음을 자아냈다.

하하 등. /사진=채널A 아이콘택트 제공
강호동 하하 등. /사진=채널A 아이콘택트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수능 만점자 6명 선택학과는.. 인문 재학생 만점자1명 '수시납치'
  • [단독] 2021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 대원외 세화 대일외/명덕외/민사 톱7
  • [단독] 2021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 대원외 세화 대일외/명덕외/민사 톱7
  • [2021 QS 학과순위] 서울대 '세계 50위 이내’ 32개 학과..KAIST(7개) 성대(5개) 고대(4개) 연대(2개) 톱5
  • 2021서울대 등록자 톱50 고교.. 서울과고 외대부고 경기과고 하나고 대원외고/대전과고 톱5
  • ‘수능점수만으로 진학' 해외대학 8개국 74개교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