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대 등 영/호남 4개대, 영남대서 총장협의회 가져
상태바
동아대 등 영/호남 4개대, 영남대서 총장협의회 가져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9.09.20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아대/영남대/원광대/조선대, 대학 주요 현안 논의 및 발전 방안 모색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동아대는 동아대를 비롯한 영남대 원광대 조선대 등 영/호남 4개 대학교가 '제17회 영/호남 4개 대학교 총장협의회'를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20일 영남대 총장접견실에서 열린 이번 협의회는 대학 간 교류를 통해 지역 사립대학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협의회에는 영남대 서길수 총장, 동아대 한석정 총장, 조선대 홍성금 총장, 원광대 전정환 교학부총장을 비롯해 각 대학 대외협력처장 등 대학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총장협의회에서는 교육부의 주요 대학 정책 방향과 대학의 주요 현안에 대해 공유하고, 사립대 발전 방안과 4개 대학 간 교류 활성화 등에 대해 논의했다.

서길수 영남대 총장은 "지역을 대표하는 영/호남의 4개 대학이 20년 이상 활발한 교류를 이어오면서 각 대학의 발전은 물론 우리나라 고등교육 발전에 큰 역할을 해 오고 있다"라며 "학령인구 감소 등 급변하는 교육환경에서 대학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영/호남 4개 대학이 더욱 적극적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 활동을 펼쳐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영/호남 4개 대학교는 1998년 최초로 교류협정을 체결했으며, 2003년부터 연 1회씩 각 대학을 돌아가며 순차적으로 총장협의회를 개최해 오고 있다. 4개 대학은 ▲학생/교수/직원 교류 ▲연합나눔봉사활동 ▲연합취업캠프 ▲정기학술제 ▲대학 주요업무 행정워크숍 ▲스포츠 교류 등을 통해 지역 사립대학의 발전을 모색하고 지역 및 대학 간 우호 관계를 조성해 오고 있다.

(왼쪽부터)원광대 전정환 교학부총장, 영남대 서길수 총장, 조선대 홍성금 총장, 동아대 한석정 총장 /사진=동아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려대 2020 파격 입결공개.. 충원율 교과등급 등 총망라
  • [2020 4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2020 네이처인덱스 서울대 국내1위.. KAIST 연대 성대 UNIST 톱5
  • 2021수능 물수능되나.. '재학생/재수생 격차' vs '변별력 확보' 딜레마
  • 현장흔드는 수능연계 EBS교재 ‘제시문’ 파장 ..'안일한 대응 오히려 현장반발 키워'
  • [2020 4월 모의고사] ‘사실상 첫 모의고사’ 수(가) 어려웠다.. 국95점 수(가)84점 수(나)88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