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교육 대표주자’ 서교연 새 대입 진학상담프로그램 ‘쎈 진학’ 개발
상태바
‘공교육 대표주자’ 서교연 새 대입 진학상담프로그램 ‘쎈 진학’ 개발
  • 권수진 기자
  • 승인 2020.07.03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학부모용, 교사용 프로그램 제공

[베리타스알파=권수진 기자] 서울교육연구정보원(서교연)이 웹 기반 학생/학부모용 대입 상담프로그램을 새로 개발하고, 기존 교사용 프로그램 기능을 강화한 ‘쎈 진학(Sen-Jinhak)’을 전국으로 확대보급한다고 3일 밝혔다. 활용 안내 동영상은 서울진로진학정보센터 홈페이지와 서교연 유튜브 채널로 제공한다. 

서울교육연구정보원이 학생/학부모와 교사를 위한 진학상담 프로그램을 개발해 제공한다. /사진=서교연 제공
서울교육연구정보원이 학생/학부모와 교사를 위한 진학상담 프로그램을 개발해 제공한다. /사진=서교연 제공

이번에 보급하는 진학상담 프로그램은 학생/학부모가 이용할 수 있는 웹 기반 프로그램과 교사가 이용할 수 있는 PC기반 프로그램으로 제공된다. 

학생/학부모를 위한 웹 기반 진학상담 프로그램(Sen-jinhak-Web)의 경우, 2021학년 대입 수시전형에 대비해 ‘내가 만족하는 수시최저학력기준’, ‘학생부종합전형정보’, ‘전년 합불사례’ 등을 조회할 수 있다. 6월18일 실시한 6월모평 성적을 입력하면 정시전형에서 지원가능한 대학을 가늠해 볼 수 있고 이를 통해 수시지원 전략 수립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서교연 관계자는 “학생/학부모에게 진학정보를 제공하고 스스로 지원 가능성을 진단할 수 있도록 개발하는 것에 주안점을 두었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진학정보 격차 심화가 예상되는 상황에서, 진학정보를 전국의 학생/학부모에게 확대해 공유하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PC기반의 교사용 프로그램(Sen-Jinhak)은 기존의 상담 프로그램의 기능을 대폭 강화했다. ‘교과/학력평가 성적 분석’, ‘학력평가성적기준 정시예측’, ‘전형요강 검색’, ‘학생부기반 역량 모의평가’, ‘최저학력기준 검색’, ‘수시지원 결과 분석’ 등의 학생을 상담하기 위한 자료를 최대한 제공하고 있다. 올해부터는 서울뿐만 아니라 타 시도 지역에서도 제한없이 사용가능하게 할 예정이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7월 모의고사] 수능과 다른 '출제범위'.. 수학 과탐Ⅱ
  • [2020 7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국86점 수(가)84점 수(나)76점
  • 2022의대정원 3400명 '역대최대'되나.. 2022부터 10년간 4000명 확대추진
  • [2020 7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2021 서울대 학종 안내 완결판.. 학종 가이드북 공개 “넓고 깊게 학습하라”
  • 2021수능 "난도 조절 못한다" 유은혜 .. 6월모평 재학생/재수생 격차 예년 비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