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교육뉴스
경북교육청, 교원대상 집합연수 및 컨설팅 감소 추세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6.14 13:18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올해 학교업무정상화를 조기에 정착시키기 위하여 교원대상 집합연수(행사 포함)와 컨설팅 횟수를 전년 대비 대폭 줄여서 운영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2018년도 경북교육청(직속기관 포함)과 지역 교육지원청에서 실시한 교원대상 각종 집합연수와 행사 현황을 조사한 결과, 총 1464건 중 경북교육청 266건, 지역 교육지원청 1198건을 실시했다. 

올해는 교원대상 집합연수와 행사 개최 방식을 과감히 전환하여 전년대비 본청은 24.1%를 폐지할 예정이며, 지역 교육지원청도 66%만 유지할 예정이다.

학기 초(3월, 9월)에는 집합연수와 회의가 관행적으로 개최되지 않도록 사전에 충분히 검토하고 과감하게 정비해 나갈 계획이다.

 꼭 필요한 경우 교감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향후 각종 자료는 Q&A형식으로 개발하여 안내문 또는 공문으로 전달한다.

아울러, 교원대상 컨설팅과 현장방문 점검을 최소화하여 일선 학교의 부담을 최대한 줄여 전년대비 44.5% 감축하겠다는 방침이다. 

임종식 교육감은‘선생님을 아이들 곁으로 돌려보내는 학교업무를 정상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교원이 아이들의 수업과 생활교육에 전념할 수 있는 교육환경을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여백

김하연 기자  hayeon@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