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균관대 학부생, 연구결과 SCI급 학술지 게재
상태바
성균관대 학부생, 연구결과 SCI급 학술지 게재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5.01.11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휘어지는 센서 원리 이론 규명.. '커렌트 어플라이드 피직스' 게재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성균관대 학부생이 SCI급 국제학술지에 연구결과를 게재해 화제다. 성균관대는 화학공학부 4학년 백상열씨가 나노 섬모구조를 이용해 휘어지는 센서의 작동원리 및 이론을 규명, 연구결과가 SCI급 국제 학술지인 커렌트 어플라이드 피직스 (Current Applied Physics) 12월23일자 온라인판에 게재됐다고 11일 밝혔다.

백씨가 유연센서 구현에 적용한 분석방법은 가우시인 확률에 관한 이론을 센서의 실제적 접촉 면적에 접목하는 것이었다. 백씨는 표면 거칠기의 평균값과 표준편자를 이용, 자연에서 실제로 발생할 수 있는 확률적 상수를 계산해 센서 성능을 실제와 가깝게 추출할 수 있는 분석 툴을 구현해냈다. 이번 연구는 마찰력과 전기회로 분석을 사용해 관찰되는 전기적 신호에 대해 단순하고 효과적인 이론을 제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 나노 섬모구조를 이용해 휘어지는 센서의 작동원리 및 이론을 규명, 연구결과를 SCI급 학술지에 게재한 성균관대 4학년 학부생 백상열씨. /사진=성균관대 제공
백씨의 지도교수인 방창현 교수(성균관대 화학공학부)는 "이번 연구성과는 기존의 복잡한 반도체 소자 구동에 의한 인공피부 이식 및 웨어러블 센서들과는 달리 미세 나노 구조물의 간단한 결합에 의해 제작된 나노구조의 물리적 전기적 변화를 분석해 효과적인 이론을 제시했다"며 "연구결과는 앞으로 나노 구조물을 이용한 새로운 개념의 유연한 웨어러블 소자 구현의 이론적 지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수능] 수학 "1등급컷 가형 92점 나형 88점 예상"(비상)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7명 확인.. 외대부고 3명 하나고 1명 포함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9명 확인.. 늘푸른고 와부고 한영외고 각1명 추가
  • [단독] ‘수시체제’ 고입잣대, 2020서울대 수시1단계 실적...하나고 69명 ‘3년연속’ 정상
  • [2020수능] 국어 답지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1명 확인.. 서울대 지원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