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진천의 근대인물과 장신 신헌 가계' 심포지엄 개최
상태바
충북대 '진천의 근대인물과 장신 신헌 가계' 심포지엄 개최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11.27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충북대와 진천군이 27일 진천 포석조명희문학관에서 '진천의 근대인물과 장신 신헌 가계' 향토사연구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충북대 박물관에서 주관한 이번 심포지엄은 지역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진천 출신 인물들을 널리 알리고자 마련됐다.

심포지엄에서는 △진천의 근대 인물과 유장(儒將) 신헌(申櫶)(신영우 충북대 교수) △진천 신헌고가(申櫶古家)의 가치에 따른 보존과 활용(안대환 충북대 교수) △고종시기 군사지휘관과 포도대장으로 활약한 신정희·석희 형제(이근호 충남대 교수) △독립운동으로 스러진 장신 후예 신팔균 가족의 삶(박걸순 충북대 교수) 등을 주제로 발표가 진행됐다.

이를 통해 충북 진천 출신 명문가로 조선 말기 군사전략가와 외교관으로 활약한 신헌과 포도대장, 형조판서를 지낸 아들 신정희, 한성판윤 신석희 형제, 그리고 진천에서 보명학교를 세워 신식교육을 시작하고 독립군을 양성해 일제와 투쟁했던 신석희의 장남 동천 신팔균과 여성독립운동가 임수명 부부 등 한국 역사와 충북 진천군의 역사에 큰 발자취를 남긴 분들의 연구를 통한 업적과 활동상을 조명했다.

김영관 박물관장은 “이번 심포지엄은 매우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보다 많은 사람들이 충북 진천군 근대 인물들에게 관심을 가지고 알아주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사진=충북대 박물관 앞 전경
. /사진=충북대 박물관 앞 전경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수능 만점자 6명 모두 확인.. 제주남녕고 재학생, 판교고 재수생 추가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하나고 42명 '정상'..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단독] 2021 서울대 수시최초 톱100, 하나고 외대부 대원외 톱3
  • [2021정시] 서울대 의예 412점, 서울대 경영 409점..연대 의대 417점 성대의예 413점 '역전현상'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톱80.. 하나고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2021정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0.78대1.. 40개 미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