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수해현장 찾아 값진 복구활동 참여
상태바
충북대, 수해현장 찾아 값진 복구활동 참여
  •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8.14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 학생 30여 명이 지난 8월 13일(목)부터 8월 14일(금)까지 양일 간 청주시 흥덕구 오송읍 일대를 찾아 기록적인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위로하고 현장 복구활동에 나섰다.

충북대 학생들은 덥고 습한 날씨에도 자발적으로 봉사활동에 참여해 폭우로 피해를 입은 비닐하우스 내부의 농작물들을 제거하는 등 수해 복구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김수갑 충북대 총장은 “어려운 상황을 겪는 수해민들 모두 힘내시길 바라며, 하루빨리 복구가 이뤄져 예전의 모습으로 돌아가길 바란다”며 “무엇보다 계속되는 장마와 무더위 속에서도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자 수해복구에 힘쓴 충북대 학생들의 모습에 깊이 감동했다. 앞으로 충북대는 지역과 아픔을 나누고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수해복구 봉사활동은 청주시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진행했으며, 수해피해 가구의 어려움을 함께 이해하고 수해복구활동을 통한 지역사회 나눔을 실천하고자 마련됐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9월 모의고사] 1교시 국어영역, 어떻게 출제됐을까
  • 2021 THE세계대학순위 서울대 국내1위.. KAIST 성대 포스텍 고대 톱5
  • [2020 9월 모의고사] 국어 답지
  • [2021수능] N수생 '수능 사상 최대 비율'..지원자 ‘첫 40만명대’
  • [2020 9월 모의고사] '전년 수능수준' 1등급컷 국89점 수(가)90점 수(나)84점
  • [2020 9월 모의고사] 9월모평 시간표는?.. ‘수능과 동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