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연구재단, 코로나19 피해 극복 위해 임직원 한마음 동참
상태바
한국연구재단, 코로나19 피해 극복 위해 임직원 한마음 동참
  •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4.02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 이하 연구재단) 임직원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로 고통 받는 취약계층의 지역민 등을 위해 1,105만원의 성금을 유성구 행복누리재단에 기탁했다.

행복누리재단에서는 성금을 유성구 소재 저소득층의 생활안정지원금 등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성금은 3월 20일부터 일주일간 연구재단 전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모금한 성금과 더불어 노정혜 이사장과 이재력 상임 감사 급여의 반납 금액 일부를 합쳐서 마련됐다.

대전 유성구청 장규환 복지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지역경기가 침체돼 시민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연구재단 임직원들이 솔선수범하여 코로나19 피해 극복에 동참해줘 감사하다”고 밝혔다.

노정혜 이사장은 “연구재단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고 시민의 어려움을 분담하기 위해 이번 성금 기탁 이외에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단체 헌혈 봉사’, ‘청도 한재 미나리 단체 구입’ 등의 활동을 했다”며, “앞으로 지역사회에 더욱 기여하고, 함께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한기 한국연구재단 경영지원본부장(왼쪽)과 장규환 대전 유성구청 복지정책과장(오른쪽)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한국연구재단 제공
김한기 한국연구재단 경영지원본부장(왼쪽)과 장규환 대전 유성구청 복지정책과장(오른쪽)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한국연구재단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수능 만점자 6명 모두 확인.. 제주남녕고 재학생, 판교고 재수생 추가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하나고 42명 '정상'..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단독] 2021 서울대 수시최초 톱100, 하나고 외대부 대원외 톱3
  • [2021정시] 서울대 의예 412점, 서울대 경영 409점..연대 의대 417점 성대의예 413점 '역전현상'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톱80.. 하나고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2021정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0.78대1.. 40개 미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