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가톨릭대, 산업융합지구조성사업 주관기관에 선정
상태바
대구가톨릭대, 산업융합지구조성사업 주관기관에 선정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11.12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대구가톨릭대(총장 김정우)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19년도 산학융합지구 조성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사업 선정에 따라 대구가톨릭대는 경상북도, 경산시와 (주)솔라라이트 등 46개 기관과 함께 2025년까지 경산지식산업지구(경산시 하양읍)에 부지 9천510㎡ 규모의 ‘경산 산학융합지구’를 조성하게 된다. 국비를 포함해 약 330억여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산업단지 캠퍼스, 기업연구관, 문화복지관을 신축한다.

대구가톨릭대는 이 사업을 통해 △미래 소재 △부품 △장비 혁신산업을 위한 산학협력 거점공간을 조성한다. 관련 분야 5개 학과, 520명의 재학생, 51명의 교원을 경산 산학융합지구로 이전해 R&D 연계 현장 맞춤형 교육을 추진한다. 중소기업 역량 강화, 근로자 평생학습 프로그램 등 지역사회 동반성장을 위한 사업도 운영할 계획이다. 

대구가톨릭대는 지난 2018년 패션테크 융복합산업단지캠퍼스 조성사업을 유치한데 이어 경산 산학융합지구 조성사업도 선정됨에 따라 경산지식산업지구 2곳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김정우 총장은 “이번 사업 선정은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등 우리 지역의 관련 기관들과 긴밀히 협력한 결과 달성한 성과다. 앞으로도 우리 대학이 주관기관으로서 관련 기관, 기업체와 원활히 협력해 산-학-연-관이 함께하는 산학융합의 모델이 됨과 더불어 지역 내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대구가톨릭대 제공
사진=대구가톨릭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수시 정시 모두 잡는' 2021고입 선택법.. '여전히 특목자사 최우선'
  • [2021수시] ‘대학간판 보다 취업실질’ 상위15개대 주요 특성화학과
  • '봉바타' 샤론 최, 외대부고 국제반 출신 미국 USC 영화 전공
  • 컴공, 서울대 자유전공 최다선택 ‘급부상’.. ‘경영제치고 출범 이래 첫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