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회사 단짝 3명.. 사내 단짝 친구의 장단점은?
상태바
직장인, 회사 단짝 3명.. 사내 단짝 친구의 장단점은?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9.11.06 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직장인들이 회사에서 단짝으로 지내는 친구는 3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또래 혹은 동성이기 때문에 친해졌다는 의견이 가장 많았다. 취업포털 커리어가 직장인 360명을 대상으로 '회사 단짝 친구'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를 6일 전했다.

조사결과 응답자의 86.4%가 '사내 단짝으로 지내는 친구가 있다'고 답했다. 이들 10명 중 7명은 '단짝으로 꼽을 수 있는 사내 친구가 3명(69.8%)'이라고 밝혔고, 주로 '직장 동료와 단짝으로 지내고 있다(73%)'고 답했다. 이어 '단짝으로 지낼만큼 친해진 계기(복수 응답 가능)'를 묻는 말에 '같은 또래(성별)이기 때문에(42.9%)'라는 의견이 가장 많았다. '업무 스타일이나 성격이 비슷해서(38.1%)', '업무를 함께 진행할 때가 많아서(9.5%)', '출퇴근 시간대나 방향이 같아서(4.8%)' 등이었다.

'회사 내 단짝 친구의 존재가 장점이 많은가, 단점이 많은가'를 묻자 '장점이 많다'는 의견이 93.9%로 압도적으로 많았다. 이들은 '고민을 함께 나누거나 스트레스를 풀 수 있다(63%)'는 답변을 1위로 꼽았고 '존재 자체만으로도 큰 위안이 된다(27.5%)', '업무가 많거나 어려울 때 도움을 받을 수 있다(9.2%)' 순으로 나타났다.

반면 '사내 단짝 친구의 존재가 단점이 많다(6.1%)'고 답한 이들은 '다른 사람과 친해질 수 있는 기회가 줄어든다(86.4%)'고 답했다. '일을 처리할 때 공과 사의 구분이 어렵다'는 의견도 13.6%로 나타났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수능] 수학 "1등급컷 가형 92점 나형 88점 예상"(비상)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7명 확인.. 외대부고 3명 하나고 1명 포함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9명 확인.. 늘푸른고 와부고 한영외고 각1명 추가
  • [단독] ‘수시체제’ 고입잣대, 2020서울대 수시1단계 실적...하나고 69명 ‘3년연속’ 정상
  • [2020수능] 국어 답지
  • [단독] 2020수능 만점자 1명 확인.. 서울대 지원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