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한국전력, 인공지능 전문교육 과정 개설
상태바
전남대-한국전력, 인공지능 전문교육 과정 개설
  • 나동욱 기자
  • 승인 2021.01.22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전남대가 한국전력 재직자들을 위해 인공지능 전문교육을 주 내용으로 하는 '나노 디그리'(Nano degree) 과정을 개설한다.

'나노 디그리'란 대학에서의 주전공, 부전공처럼 미세전공을 일컫는 말로, 디지털 전환 시기에 필요한 신기술을 배우는 미래 선도형 교육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실무 대표기업에 대해 4차 산업맞춤 온라인 단기 직무인증 과정인 '매치업(Match業)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전남대 평생교육원(원장 김성준)은 이미 운영 중인 '인공지능 매치업 프로그램'에 한전이 자체 개발한 '데이터 분석 과정'을 추가해 독자적인 '한전 나노 디그리'(KEPCO Nano degree) 과정을 개설한 것이다.

'인공지능 매치업 프로그램'은 민.관이 합동으로 인공지능 분야와 현직 업무를 연결해 교육함으로써 직무능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자는 것으로, 기업체 재직자를 비롯해, 지역민, 대학생 및 졸업생 등을 대상으로 한다.

한전이 자체 개발한 데이터분석 과정에서는 데이터분석개론을 비롯해 데이터 통합플렛폼, 파이썬 데이터 활용 실습 등을 함께 배우게 된다.

한전은 4차 산업혁명과 정부의 신산업성장동력 확보 전략에 발맞춰 직원들의 직무능력을 향상시키고, 특히 인공지능과 데이터 분석 등 한국전력의 미래에너지산업 확대전략에 필요한 전문인재를 사전에 확보하기 위해 이같은 과정개설을 적극  추진해 왔다. 

'나노 디그리' 과정은 2월부터 시작해 연 2회에 걸쳐 운영되고, 수료자에게는 두 기관 명의의 수료증이 발급된다.

김성준 원장은 "'캡코 나노 디그리'과정은 AI 전문인력을 육성하려는 정부정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면서, 광주전남의 특화된 지역산업환경을 고려해 개설했다"라며 "앞으로 늘어날 미래에너지 산업의 고급인재 수요를 충족시켜 나가는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수능 만점자 6명 선택학과는.. 인문 재학생 만점자1명 '수시납치'
  • [단독] 2021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 대원외 세화 대일외/명덕외/민사 톱7
  • [단독] 2021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 대원외 세화 대일외/명덕외/민사 톱7
  • 2021 서울대 정시 삼수생 검정고시 두각.. 일반고 축소 영재 과고 자사고 확대
  • [2021정시] SKY 합격선 어땠을까..서울대 인문계열 농경제사회 의류 인문 최초합컷 톱3 ‘하향지원따른 이변’
  • '원격수업 보완' 2021 학생부 기재요령.. '고1 수상경력 독서활동 미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