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수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2.28대1.. 지균 '경영 치의학' 포함 34개 미달
상태바
[2021수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2.28대1.. 지균 '경영 치의학' 포함 34개 미달
  • 권수진 기자
  • 승인 2020.09.24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오후6시 마감

[베리타스알파=권수진 기자] 25일 오후6시 2021수시모집을 마감하는 서울대는 마감전날 오후3시 기준 2.28대1(정원내 모집2447명/지원5569명)을 기록중이다. 

지균의 경우 미감전날 34개 모집단위에서 미달을 빚고 있다. 미달인 학과는 ‘펑크’를 노린 지원자가 막판에 몰리면서 경쟁률이 치솟을 가능성에 유의해야 한다. 의학계열로 자연계열 상위권 수험생의 관심이 높은 치의학과 역시 13명 모집에 10명이 지원해 미달인 상태다.

자연계열 최상위 선호 모집단위인 의예과는 지균 1.32대1(37명/49명), 일반 5.06대1(68명/344명)을 기록중이다. 인문계열 최상위 모집단위인 경영대학은 지균에서 0.96대1(27명/26명)로 미달이며, 일반에서는 2.12대1(25명/53명)을 기록중이다.

베리타스알파의 경쟁률 집계는 타 매체 집계와 다를 가능성이 있다. 우선 통합캠퍼스와 본분교체계를 구분했다. 통합캠을 운영하는 경희대 성균관대 중앙대 한국외대는 모든 캠퍼스의 인원을 합산해야 한다. 타 매체들이 정원외 모집까지 포함하는 반면, 베리타스알파는 정원내 전형만 분류해 집계하고 있다.

서울대가 마감전날 오후3시 기준, 정원내 2.28대1의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 /사진=서울대 제공
서울대가 마감전날 오후3시 기준, 정원내 2.28대1의 경쟁률을 기록 중이다. /사진=서울대 제공

 

<마감전날 지균 34개 미달.. 작년 최종 미달 1개>
지균은 1.03대1(761명/787명)로 34개 모집단위가 미달을 기록중이다. 작년에는 마감전날 24개 모집단위에서 미달을 빚었고, 최종 마감 이후 작곡(이론)이 지원자가 0명으로 미달이었다. 

지원자가 아예 없는 모집단위는 공예과 작곡(이론) 조소과다. 미달학과는 산림과학부0.1대1(10명/1명) 식품영양학과0.25대1(8명/2명) 응용생물화학부0.33대1(12명/4명) 지구과학교육과0.33대1(6명/2명) 불어교육과0.4대1(5명/2명) 역사교육과0.5대1(6명/3명) 원자핵공학과0.5대1(10명/5명) 조선해양공학과0.56대1(9명/5명) 지리학과0.57대1(7명/4명) 통계학과0.57대1(7명/4명) 건축학과0.58대1(12명/7명) 기계공학전공0.59대1(29명/17명) 간호대학0.62대1(21명/13명) 물리교육과0.67대1(6명/4명) 사회교육과0.67대1(6명/4명) 생물교육과0.67대1(6명/4명) 지구환경과학부0.67대1(6명/4명) 경제학부0.7대1(40명/28명) 의류학과0.7대1(10명/7명) 화학부0.7대1(10명/7명) 소비자학전공0.71대1(7명/5명) 인류학과0.71대1(7명/5명) 치의학과0.77대1(13명/10명) 화학생물공학부0.84대1(19명/16명) 아동가족학전공0.86대1(7명/6명) 에너지자원공학과0.86대1(7명/6명) 수학교육과0.88대1(8명/7명) 바이오시스템/소재학부0.9대1(10명/9명) 조경/지역시스템공학부0.9대1(10명/9명) 수리과학부0.91대1(11명/10명) 경영대학0.96대1(27명/26명) 순이다.

최고경쟁률 모집단위는 디자인과다. 2명 모집에 9명이 지원해 4.5대1의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 국어교육과3.8대1(5명/19명) 서양화과3.5대1(2명/7명) 기악(피아노)3대1(3명/9명) 사회학과2.71대1(7명/19명) 순으로 톱5다.

<마감전날 일반 2.84대1.. 화학생물공학부 1.28대1 최저>
일반전형은 2.84대1(1686명/4782명)의 경쟁률을 기록중이다. 

지균과 달리 미달인 모집단위는 없다. 최저경쟁률을 기록중인 모집단위는 화학생물공학부로, 47명 모집에 60명이 지원해 1.28대1의 경쟁률이다. 독어교육과1.4대1(10명/14명) 간호대학1.45대1(33명/48명) 독어독문학과1.5대1(10명/15명) 지구과학교육과1.57대1(7명/11명) 순이다.

최고경쟁률은 조소과가 9.06대1(18명/163명)을 기록중이다. 서양화과8.89대1(19명/169명) 디자인과8대1(6명/48명) 체육교육과7.3대1(10명/73명) 사회학과6.8대1(10명/68명) 순으로 톱5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 US뉴스 세계대학순위.. 서울대 성균관대 고대 KAIST 연대 톱5
  • ‘수능최저 충족 비상’..2021 수능 결시율 사상 최대 기록하나
  • '연소득 1억 이상' 의대생 서울대 84.5% '최다' .. 가톨릭대 인하대 연대 영남대 톱5
  • [2020 9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수능보다 대체로 어려워'
  • [2020 9월 모의고사] 입시기관 등급컷 적중률.. 종로 이투스 최다
  • [2021수시경쟁률] 상위15개대 ‘하락’.. 서강대 ‘최고’ 26.13대1 한양대 성대 톱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