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인한 휴업 휴강에 대처하는 수험생의 자세
상태바
‘코로나19’로 인한 휴업 휴강에 대처하는 수험생의 자세
  • 김경화 기자
  • 승인 2020.03.03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철저한 자기관리가 필요한 시점.. 등교한다고 가정하고 기상부터 취침까지 규칙적으로

[베리타스알파=김경화 기자] 2021대입이 막 시작되는 가운데 ‘코로나 19’로 인해 학교 개학이 23일로 미루어져 수험생들의 대입 준비에 차질이 빚어졌다. 재수학원들도 휴강이 이어져 학습에 차질을 빚기는 마찬가지이다. 당초 12일에 실시하려고 했던 3월 전국연합학력평가(3월학평)가 19일로 한 차례 미루어지더니 이제 다시 일주일 더 미루어지게 생겼다. 원래 3월학평은 자신의 위치 진단, 취약점 파악, 앞으로의 학습계획 수립 등의 의미를 가지고 있는데 시험이 미루어지면서 이런 일들에 문제가 생길 가능성이 크다. 이제는 대입 전반적인 일정이 수정될 수도 있는 우려가 있는 실정이다. 유웨이교육평가연구소가 휴업/휴강 시기에 우리 수험생들이 흔들리지 않고 수험준비에 매진할 수 있도록 몇 가지 수험생 행동 지침을 전한다.

우선은 이 시기 출발점 상황 즉, 스스로에 대한 분석을 확실히 해야 한다. 아무리 초기이지만 이 시기를 허송세월한다면 더 이상의 기회는 없다는 절박함을 가져야 한다. 자신에게 적용되지 않는 것을 공부하느라고 시간을 보내는 것처럼 어리석은 것도 없다. 자신을 파악하는 시간을 가져야 한다. 작년 3월 모의고사 문제지 등을 풀어 보는 것도 자신을 파악하는 데 도움이 된다.

최대한 공부시간을 많이 확보한다는 생각을 우선해야 한다. 목표를 위해서 자기가 가진 모든 자원을 조기에 투입한다는 생각을 가지는 것이 좋다. 휴업/휴강 시기는 하루 중 10시간 이상의 자기공부시간을 확보할 수 있다. 절도 있는 시간계획으로 자신이 공부할 수 있는 최대한의 시간을 추산해서 모두 공부에 투입해야 한다.

공부할 장소를 명확히 해야 한다. 지금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병으로 인한 휴/휴강 시기이다. ‘코로나19’로 인해 사람들이 모이지 말라고 휴강했더니 밀폐된 공간인 PC방에 갔다는 우스갯소리도 있다. 친구와 어울려 여기저기 옮겨 다니며 공부하는 것은 금물이다. 자기가 생각하기에 가장 적절한 장소를 지정해서 한 곳에서 꾸준히 공부해야 하는데 가능하면 가정이 좋다.

감염되지 않도록 건강관리는 최우선 과제이다. 공부 중에 가벼운 운동이나 규칙적인 생활, 적절한 식습관을 통해 체력 소모가 심해지지 않게 해야 한다.

기상시간과 공부에 임하는 시간은 계획을 정하여 매일 일정한 리듬을 유지하도록 해야 한다. 규칙적으로 생활하지 않으면 나태해지기 쉽다.

집에서 들을 수 있는 EBS강의나 인터넷 강의 등을 통하여 부족했던 과목의 학습량을 보충하자. N수생은 2015교육과정의 변화된 수능 범위의 학습도 필요하다. 온라인 강의 수강은 집중력을 가지느냐 못 가지느냐의 차이가 효과를 가른다. 더불어 고3은 학교를 다니면서 확보하기 힘든 여유시간이 생긴 만큼 2학년까지의 학습방식 등을 다시 한 번 확인해 보고 수정할 점을 찾아보자.

학종 준비를 미리 시작해 보자. 보통 방학기간에 준비하게 되는 자기소개서 등도 2학년까지의 학생부 내용을 확인하여 개요 작성 또는 특징 등을 잡아놓자.

긍정적인 정서를 통해 전두엽을 활성화하자. 긍정적인 정서는 인지 영역인 전두엽을 활성화시킨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포기하고 싶은 마음, 실패할 수 있다는 두려움은 부정적인 정서를 유발하여 학습 효과를 떨어뜨릴 수 있다. ‘코로나 19’로 인해 우울한 뉴스가 이어지지만 짧은 명상을 통해 자신이 가장 행복했던 시간, 내가 꿈꾸는 미래의 내 모습 등을 떠올리며 긍정적인 정서를 유발하는 시간을 가져보자.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수능최저 충족 비상’..2021 수능 결시율 사상 최대 기록하나
  • [2021수능] N수생 '수능 사상 최대 비율'..지원자 ‘첫 40만명대’
  • '연소득 1억 이상' 의대생 서울대 84.5% '최다' .. 가톨릭대 인하대 연대 영남대 톱5
  • [2020 9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수능보다 대체로 어려워'
  • [2020 9월 모의고사] 입시기관 등급컷 적중률.. 종로 이투스 최다
  • [2021수시경쟁률] 상위15개대 ‘하락’.. 서강대 ‘최고’ 26.13대1 한양대 성대 톱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