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대 '교육국제화역량인증제' 우수 인증 획득
상태바
숭실대 '교육국제화역량인증제' 우수 인증 획득
  • 나동욱 기자
  • 승인 2021.02.25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숭실대가 교육부 인증 '교육국제화역량인증제'에서 우수 인증 대학으로 최근 선정되며 글로벌 교육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있다.

교육국제화역량이 높은 대학을 인증함으로써 우수 외국인 유학생 유치 확대 및 대학의 국제화 역량을 제고하기 위해 교육부가 진행하고 있는 교육국제화역량인증제(IEQAS; International Education Quality Assurance System)는 유학생들의 불법 체류율, 국제화 사업계획 및 인프라, 외국인 유학생 등록금 부담률 및 상담률, 중도탈락률, 유학생 만족도 및 관리 등의 각종 세부지표를 매년 모니터링해 평가하는 제도다.

이번 인증부터 어학연수과정을 단독으로 평가했으며 외국인 유학생의 한국생활 적응을 위해 한국어교육, 학습 지원 등 학업/생활 지원노력과 이를 위한 조직/예산 등 관련 인프라를 심사해 대학의 유학생 유치관리 역량을 더욱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검증했다.

인증대학은 비자발급 절차 간소화, 석/박사과정 입학예정자는 국적 상관 없이 전자비자 발급, 해외 한국유학박람회 개최 시 참여 우대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특별히 불법체류율(학위과정+어학연수과정)이 2% 미만이며 학위과정 및 어학연수과정의 인증을 모두 획득하고 전체 평가항목 중 90% 이상 통과 요건을 충족하면서 교육국제화역량 인증위원회 심의를 통과한 대학은 우수 인증 대학으로 선정한다.

숭실대는 인증대학 중에서도 국제화역량이 탁월하다고 인정돼 소속 학사과정 유학생에 대한 4년의 체류기간을 부여하는 등 비자발급 절차가 대폭 완화될 예정이며 교육부의 국제화 정책/사업에서 추가 가점 부여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인증 기간은 올해 3월부터 2023년 2월까지다.

한재필 국제처장은 "우수 인증 대학으로 선정될 수 있도록 함께 힘써주신 분들께 깊이 감사드린다. 코로나19 여파에도 어려움 없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구체적이고 탄탄한 인프라를 통해 지원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숭실대 제공
사진=숭실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 4월 모의고사] 수학 2021수능과 비슷, 3월학평보다는 쉬워(이투스)
  • [2021 3월 모의고사] ‘공통+선택형’ 첫 1등급컷.. 국어122~135점 수학125~136점
  • 2022 이공계특성화대 6개 체제 출범..'한전공대' 올해수시부터 100명 선발
  • [2021 3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은?.. 지난해 코로나로 온라인실시
  • [2021 3월 모의고사] 수학 작년 수능보다 약간 어려워(이투스)
  • [2021 4월 모의고사] 등급컷 EBS 발표.. 국126점 수127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