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학뉴스
대구가톨릭대 학생들, 부산-남해 230㎞ 국토대장정
  • 나동욱 기자
  • 승인 2017.07.17 18:05
  • 호수 0
  • 댓글 0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대구가톨릭대는 학생 89명과 직원 4명이 10일 부산 광안리 해변을 출발해 9박10일의 일정으로 19일 경남 남해까지 230㎞ 구간(부산-창원-고성-사천-남해)의 국토대장정을 펼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국토대장정은 학생들이 국토를 직접 걸으며 국토 사랑을 실천하고, 협동심과 인내심을 고취할 목적으로 총학생회의 주최로 마련됐다.

학생들은 폭염에 굴하지 않고 대장정을 이어나갔다. 탈수에 지치고 잠자리도 불편하지만, 이를 견디며 하루 20~30㎞를 걸었다. 숙소는 캠핑장 해수욕장 청소년수련원 등을 이용했다. 장맛비를 맞으면서도 한 걸음 한 걸음 힘차게 내디디며 국토 사랑의 마음을 새겼다. 작곡/실용음악과 이형진 학생은 "국토대장정은 국토의 구석구석을 볼 수 있다는 데 의미가 있다"며 "걸으면서 국토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었고, 학생들이 힘든 일정을 서로 격려하고 도와가며 극복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구가톨릭대는 2014년 개교 100주년을 맞아 제주도 일주 국토대장정을 시작해, 2015년 부산-영덕 240㎞ 구간을, 지난해에는 영덕-삼척-울릉도/독도-포항 224㎞ 구간에서 국토대장정을 각각 실시한 바 있다.

대구가톨릭대 학생들이 부산에서 경남 남해까지 230㎞ 구간의 국토대장정을 펼치고 있다. /사진=대구가톨릭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나동욱 기자  moai@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나동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