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취업의 교량' 우수 국가 교육근로장학기관 150개 선정
상태바
'청년취업의 교량' 우수 국가 교육근로장학기관 150개 선정
  • 윤은지 기자
  • 승인 2017.05.03 2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교육/사회복지/일반기업 등 4개 부문 선정

[베리타스알파=윤은지 기자] 2016학년 국가 교육근로장학사업에 참여한 약 8000개의 기관 중 150개의 기관이 우수 교육근로장학기관으로 선정됐다. 교육부는 한국장학재단과 함께 대학생들에게 근로 터전을 제공한 유치원 초중등학교 공공기관 사회복지기관 기업 가운데 공공/교육/사회복지/일반기업 등 4개 부문 150곳의 우수 교육근로장학기관을 선정 발표했다고 2일 밝혔다. 

국가 교육근로장학금은 성적 C0수준 또는 100점 만점에 70점 이상인 소득 8분위 이하 국내 대학의 재학생이 교내, 초중등학교, 기관, 기업 등에서 근로를 제공하고 받는 장학금이다. 시급은 교내근로 시 8000원, 교외근로일 경우 9500원으로 제공한다. 장학금은 등록금과 생활비로 활용할 수 있다. 1일 최대 근로시간은 8시간이며 주당 최대 근로시간은 학기 중 20시간, 방학 중 40시간으로 제한한다. 학기당 근로시간은 최대 450시간을 넘어선 안 된다. 

교육부는 먼저 장학생 관리체계와 실적, 국가 교육근로장학금과 별도로 기관에서 학생에게 지급하는 우수근로장학금 지원, 대학 또는 학생이 추천한 기관인지 여부 등을 평가해 상위 300개 기관을 선정했다. 이후 상위 300개 기관에 대해 동 기관에서 근로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만족도 조사를 실시, 최종적으로 150개 기관을 선정했다. 공공기관 15곳, 교육기관 16곳, 사회복지기관 45곳, 일반기업체 74곳의 선정 결과다. 

선정된 150개 우수 교육근로장학기관은 교육부 장관 명의의 증서와 우수 교육근로장학기관 현판이 수여된다. 방학 중 집중 근로를 실시할 경우 학생들을 선정된 기관에 우선 배정하는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한국장학재단 안양옥 이사장은 “청년취업의 교두보인 우수 교육근로장학기관의 사례를 타 기관에도 전파해 대학생들에게 값진 근로경험을 제공하고 사회에 기여하는 나눔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4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고려대 2020 파격 입결공개.. 충원율 교과등급 등 총망라
  • 2020 네이처인덱스 서울대 국내1위.. KAIST 연대 성대 UNIST 톱5
  • 2021수능 물수능되나.. '재학생/재수생 격차' vs '변별력 확보' 딜레마
  • [2022SKY] 서울대 고대 정시 ‘영어 3등급 이하 역전 어려워져’..연대정시 '수시이월로 50% 육박할듯’
  • 현장흔드는 수능연계 EBS교재 ‘제시문’ 파장 ..'안일한 대응 오히려 현장반발 키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