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모닝FM 노홍철입니다' 2017년 신년에 어울리는 클래식 음악
상태바
'굿모닝FM 노홍철입니다' 2017년 신년에 어울리는 클래식 음악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7.01.10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10일 방송된 iMBC '굿모닝FM 노홍철입니다'에서 조윤범 바이올리니스트가 신년에 어울리는 클래식 음악을 소개했다.

조윤범 바이올리니스트는 "새해를 맞이하는 음악이다. 신년에 어울리는 클래식 음악을 소개한다"며 하이든의 현악사중주 <일출> 1악장을 소개했다. 조윤범은 "재미있는건 이곡의 제목을 직접 지은것은 아니다. 별명으로 나중에 <일출>이라는 이름이 붙게 되었다. 그래서 덕분에 새해에 이 곡을 많이 연주한다"고 설명했다.

두 번째 곡은 그리그의 <페르귄트 모음곡 1번> 1곡 '아침의 기분'을 소개했다. 노홍철이 "백조가 마치 물안개가 낀 호수에서 긴 목을 빼고 털을 고르는 것 같다'고 하자 조윤범은 "<일출>이 지평선에서 해를 보는 느낌이라면 이곡은 호수의 느낌이다. <아침의 기분>이라는 곡이다. 그리그는 노르웨이 작곡가다. 이곡이 그리그의 대표작이다. 북유럽의 몇 안되는 작곡가다"라고 했다.

다음 곡으로 조윤범은 "닭의 해를 맞이해서 생상스의 <수탉과 암탉>이란 곡이다. 짧은 곡이다. 마지막 곡은 주페의 <경기병> 서곡이다. 중무장한 병사는 중기병, 가벼운 무장을 한 병사는 경기병이다"라고 소개했다.

▷클래식 A-yo! 선곡표
▶1. 현악사중주 <일출> 1악장, 하이든  
▶2. <페르귄트 모음곡 1번> 1곡 "아침의 기분", 그리그  
▶3. <동물의 사육제> 중 2곡 <수탉과 암탉>, 생상스  
▶4. <경기병> 서곡, 주페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7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국86점 수(가)84점 수(나)76점
  • [2020 7월 모의고사] 수능과 다른 '출제범위'.. 수학 과탐Ⅱ
  • [2020 7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2021수능 "난도 조절 못한다" 유은혜 .. 6월모평 재학생/재수생 격차 예년 비슷
  • ‘서울대 학종 입결’ 어디가 최초공개.. 내신50%컷 70%컷
  • 2022 과탐Ⅱ 홀대 심해지나..‘의대 정원 확대’ ‘약대 학부전환’ 자연계 블랙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