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반기 고졸 채용 지난해보다 7.1%p 감소
상태바
하반기 고졸 채용 지난해보다 7.1%p 감소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6.10.14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기업 1723개사를 대상으로 올 하반기 고졸 채용 계획을 조사한 결과, 지난해(46.3%) 보다7.1%p 감소한 39.2%(676개 사)만이 채용 계획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기업형태별로는 △대기업 42.8% △공기업 41.4% △중소기업 39.1% △외국계 기업 30.2% 순이었다.
 
올 하반기 고졸 인력 채용 규모는 676개 기업이 총 4553명을 채용할 것으로 보이며, 한 기업당 평균 6.7명 정도가 예상된다.채용 시기는 61.4%가 '필요 시 수시채용'하겠다고 응답했으며 공채와 수시채용 병행 19.7%, 공채를 통해 채용한다는 기업은 18.9% 순이었다.

고졸 인력 채용 분야로는(*복수응답) △생산/기술직 분야가 응답률 35.2%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판매/서비스직 24.4% △영업/영업관리직 20.4% △총무/인사직 11.2% △회계/재무직 10.8% △마케팅/홍보팀 10.7% 등의 순이었다. 반면, △연구/개발직(4.4%)의 경우는 타 직무분야에 비해 고졸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 비중이 가장 낮았다.

이들 고졸 인력들의 초임 연봉 수준으로는 △1800만원~2000만원 미만이 32.5%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2000만원~2200만원 미만 21.9% △1800만원 미만 16.9% △2200만원~2400만원 미만 13.3% 등의 순이었다.

고졸 인력 채용 시 서류전형 단계에서 중요하게 평가하는 항목으로는 △출결관리 및 학교생활 관련 내용이 40.8%로 가장 높았으며, 면접전형 단계에서는 △인성(38.8%)과 △직무적성(17.3%)을 중요하게 평가하는 기업들이 많았다.

한편, 이들 기업들이 고졸 인력을 채용하는 이유로는 △학력 타파 분위기로 능력 중심의 인재를 채용하기 위해서라는 응답이 44.5%로 가장 높았으며, 이 외에 △가능성 있는 인재를 조기 확보하여 육성하기 위해(21.4%)란 응답도 비교적 많았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19 10월 모의고사] 10월학평 등급컷 2년간 어떻게 나왔나
  • [2019 10월 모의고사] ‘충격의 수(나)’ 예상1등급컷 75점, 최근 3년간 ‘최저’.. 국94점 수(가)92점
  • [2019 9월 모의고사] 올해 ‘불수능’되나.. '국어 수학 모두 어려워'
  • '시크릿 부티크' 김선아, 출생의 비밀? 총수의 핏줄!
  •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전남 순천 한정식집 '대원식당', "26가지 반찬이 상다리 휘게"
  • '수미네 반찬' 할배 특집! 감자채볶음 매콤멸치볶음 된장찌개 초간단 레시피 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