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입 대입뉴스
[고교연계프로그램] 포스텍 연간 7개, 1천명 규모2018 '학종시대' 개막.. '연계프로그램 활용 필수'

[베리타스알파=김경 기자] 2018 본격 '학종시대' 개막을 앞두고 대학별 고교 연계프로그램을 알아본다. 현 고2가 치를 2018 대입에선 정원의 80% 가량을 수시선발, 수시 전원을 학생부종합전형(학종)으로 선발하는 서울대를 중심으로 고려대 서강대 등 상위권 대학들이 대거 학종선발에 합류하면서 본격 '학종시대'가 열린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정성평가의 학종은 정량평가 대비 평가의 잣대가 명확하지 않다는 불안요소를 기본으로 고교별로 학생부 작성 역량에 격차가 있고 N수생에겐 다시 기회가 주어지기 어렵다는 단점이 있지만, 학생부중심의 평가로 대학이 최초로 고교에 평가권을 넘겨줬다는 의미와 함께 충실한 학생부 작성을 위해 그 어느 때보다 고교현장이 활성화되고 있다는 극찬을 받고 있다. 교과수업에 비교과지도, 학생부의 충실한 기재라는 격무 속에서도 그간 다양한 대입제도의 폐해를 목도해온 많은 교사들이 '학종환영'의 목소리를 내는 배경이다.

초기 스펙 위주의 입학사정관전형에서 2014학년 학생부중심의 학생부종합전형으로 명칭과 성격을 바꾼 학종은, 학종에 대한 설명/홍보가 부족한 탓에 제대로 현장에 인식된 건 2015학년부터라고 보는 게 맞다. 올해 치러지고 있는 2017학년에 겨우 3년 차를 맞았고, 수능영어가 절대평가되는 2018학년 대입에 상위권 대학들이 앞다퉈 학종 대폭확대의 2018 전형계획을 발표하면서 고교현장은 '학종시대'를 제대로 인식하고 있다. 다만 논란이 많은 가운데 아직까지 학종에 대한 이해와 정보력의 격차가 자리하고 있는 것도 사실이다. 대학별로 그간 학종이해에 대한 다양한 고교연계프로그램 활동을 펼쳐왔지만 시기별로 누구를 대상으로 어떤 내용으로 진행되며 어떻게 참여해야 할지 각 대학 입학처 사이트를 매일 점검하며 찾아볼 수밖에 없던 형편이기도 했다. 프로그램에 따라 고교공문발송에 그치면서 학생과 학부모가 인지하기 어려운 측면도 있었고, 인기 있는 몇몇 프로그램은 접수 조기마감되면서 참가기회를 놓치기도 일쑤다. 베리타스알파가 대학별 고교연계프로그램을 망라해 전하는 이유다.

베리타스알파의 대학별 고교연계프로그램은 교육부의 입시정보포탈 '어디가'를 참고했다. 각 대학이 고교교육정상화기여대학지원사업에 지원하면서 제출한 자료를 토대로 한 것으로 보이는 '어디가'의 고교연계프로그램 공지는 한목에 모았다는 덕목은 있지만 워낙 방대한 내용을 '모아놓은 데' 의미를 두고 담아 쉽게 이해하긴 어려운 형편이다. 대학에 따라 비정기적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경우 아예 제출을 하지 않으면서 일부 상위권 대학의 경우 아예 내용이 누락되어 있기도 하다. 베리타스알파는 해당 자료를 대학별로 구분하고, 대학 가운데서도 교사 학생 학부모 등 참가대상을 구분, 이해를 돕고자 일부 내용을 정돈했다. 한양대와 건국대 세종대의 자료는 각 대학 입학처를 통해 입수, 전한다. 올해 이미 접수 진행이 완료된 프로그램들이 있지만, 공지 및 접수 시기를 체크해 내년을 대비하는 것도 좋겠다. 사교육 컨설팅에 의존하기보다 선발주체의 다양한 설명을 직접 듣는 게 훨씬 정확한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길이다. 대형 설명회부터 입결 공개에 일대일 상담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교사들의 경우 학생부기재와 관련한 더욱 구체적인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공개하는 정기 프로그램 외에 비정기 프로그램도 있으므로 희망 대학의 입학처 사이트를 주시할 필요 역시 있다.

   
▲ 포스텍은 교육부의 '어디가' 자료 기준 7개 고교연계프로그램으로 보이지만, 7개 모두 올해 진행 예정중이거나 진행하고 있는 프로그램으로, 사실상 더 상반기에 더 많은 프로그램을 운영했던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포스텍 입학설명회. /사진=포스텍 제공

<포스텍, 7개.. 일반고생 프로그램 '눈길'>
포스텍 KAIST GIST대학 DGIST UNIST의 5개 이공계특성화대학 가운데 교육부가 고교연계프로그램을 공개한 대학은 포스텍 1개교뿐이다. 포스텍은 일반대학으로 분류, 고교교육정상화기여대학사업에 지원할 수 있지만 타 4개 이공계대학은 지원 불가능한 배경 때문이다.

교육부 '어디가' 기준, 포스텍은 7개 고교연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교사 대상으로 2개, 학생 대상으로 4개, 정보소외지역 학생과 학부모 대상으로 1개 프로그램이다. 7개 프로그램 모두 현재 진행중이거나 진행을 계획하는 일정으로, 7개 외에 이미 올 상반기 진행완료된 프로그램이 상당했을 것으로 보인다.

가장 눈길을 끄는 건 일반고2학년생 60명을 대상으로 하는 '잠재력개발과정' 프로그램이다. 교육 소외계층 및 자기주도학습우수 고교생 심화학습, 진로체험 프로그램 등을 제공한다. 12월중에 신청을 받아 내년 1월부터 2월 사이 3주간 포스텍에서 실시될 예정이다. www.admission.postech.ac.kr → 공지사항을 통해 공지하며, 학교장의 추천을 받아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는 방식이다. 문의는 (054)279-3627을 통한다.

영재학교 과고 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은 2개다. 두 프로그램 모두 이공계 분야 희망 고교생들에 진로정보를 알리고 체험기회를 제공하는 내용이다. 영재학교1~2학년 2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이공계 학과 대탐험'은 12월중에 신청을 받아 내년 1월 3박4일 일정으로 포스텍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과고1학년 200명을 대상으로 하는 '이공계 학과 대탐험' 역시 12월중 신청을 받아 내년 1월 포스텍에서 3박4일 일정으로 진행된다. 두 프로그램 모두 고교별로 공문을 발송해 공지하며, 학교장 추천을 받아야 한다. 문의는 (054)279-3628을 통한다.

연중 실시하는 중고교생 대상 '캠퍼스투어 및 주요 연구시설 견학'은 신청자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상시 신청을 받으며, 올 3월부터 내년 2월까지 연중 실시한다. www.admission.postech.ac.kr → 공지사항을 통해 공지하며,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는 방식이다. 문의는 (054)279-3722를 통한다.

정보소외지역 학생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한 '찾아가는 카운슬링' 역시 연중 신청을 받아 실시된다. 5월부터 내년 2울까지 진행한다. 해당지역에 공문발송하는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다. 문의는 (054)279-3628을 통한다.

교사를 대상으로 하는 프로그램은 2개다. 진로진학상담교사 200명을 대상으로 하는 '진로진학상담교사 워크숍'에선 포스텍 입학전형 안내와 주제발표 토론 등이 진행된다. 각 고교에 공문을 발송, 올 12월 중으로 신청 받아 올해 12월에서 내년 2월 사이에 대전에서 1회 진행될 예정이다. 선착순 접수하며, 문의는 (054)279-3624를 통한다.

수학/과학/진학교사 150명을 대상으로 하는 '고교 수학/과학/진학교사 워크숍'은 전형결과 및 차년도 입학전형 안내, 의견 교류, 인재선발 방향 논의 등을 내용으로 한다. 각 고교에 공문을 발송, 올 12우러 중에 신청을 받은 후 올 12월에서 내년 2월 사이에 포스텍 또는 서울에서 1회 진행될 예정이다. 문의는 (054)279-3627을 통한다.

<전원 학종선발 포스텍, 2018 무학과 모집 단행>
포스텍은 2010학년부터 전원을 수시100%, 학종100%로 선발하고 있다. 정시는 아예 선발하지 않는다. 수시 미충원인원을 정시로 이월하는 형태의 타 대학고 달리, 학종을 중심에 둔 수시모집에 대한 원칙이 확고하다. 이공계특성화대학 가운데 유일하게 학과별 모집을 실시해온 포스텍은 2018학년에 무학과 단일계열로 일반전형 모집하는 큰 변화다. 다만 창의IT융합공학과는 창의IT인재전형으로 모집한다. 2018 선발인원은 정원내 기준 일반전형 300명, 창의IT인재전형 20명으로 총 320명이다.

일반전형과 창의IT인재전형의 지원자격 및 전형방법의 틀은 동일하다. 지원자격은 2019년 2월 고교 졸업예정자, 2018년 2월 고교 조기졸업예정자(상급학교 조기입학자격이 부여된 자 포함)로 판단되어 소속 학교장으로부터 승인을 받은 자, 고교 졸업자 또는 고교 졸업학력 검정고시 합격자, 기타 법령에 의해 고교 졸업 이상의 학력이 있다고 인정된 자다.

전형은 1단계 서류평가100%, 2단계 면접평가100%로 진행된다. 서류평가에선 지원자의 모든 제출서류를 종합적으로 검토해 지원자의 자질 태도 인성 등 과학기술계 글로벌 리더로서의 잠재력과 포스텍에서 수학(修學) 가능한 학업능력을 평가, 평가결과를 종합적으로 검토해 모집인원의 3배수 내외를 1단계 합격자로 선발한다. 면접평가에선 면접을 통해 지원자의 과학기술계의 리더로서의 잠재력, 전공적합성, 이공계 분야 수학(修學)을 위한 기본 역량과 태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 평가결과를 종합적으로 검토해 최종합격/후보/불합격으로 결정한다. 수능최저학력기준은 적용하지 않는다.

정원외 모집으론 고른기회(저소득층)전형 5명, 고른기회(농어촌)전형5명, 재외국민과외국인정형 6명으로 총 16명을 선발할 계왹이다. 세 전형 모두 학종으로 운영하고 있다. 농어촌의 지원자격이 2018학년에 일부 바뀐다. 과거 초중고 전 과정을 읍면 지역 또는 도서 벽지 지역에서 이수한 학생의 경우 거주지와 관계 없이 지원 가능했지만, 2018학년부터는 학생 본인의 거주 조건이 포함된다.

   
▲ 클릭 시 확대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김경 기자  inca@veritas-a.com

<저작권자 © 베리타스알파,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