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이스트 조기 입학자 오현민 아버지의 게임에 빠지기 쉬운 자녀를 위한 1,2,5법칙은?, '위기탈출 넘버원'
상태바
카이스트 조기 입학자 오현민 아버지의 게임에 빠지기 쉬운 자녀를 위한 1,2,5법칙은?, '위기탈출 넘버원'
  • 신승희 기자
  • 승인 2016.01.18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위기탈출 넘버원'에서 오현민 아버지의 자녀를 위한 비법이 소개됐다.

11일에 방송된 KBS2 '위기탈출 넘버원'에서는 수재들의 겨울방학 특급 공부 비법을 소개했다.

오현민 아버지가 게임에 빠지기 쉬운 자녀를 위한 비법을 소개했다.

오현민 아버지는 "저의 판단 기준은 1,2,5법칙이다. 하루에 1시간 이상 게임을 하지 않는다. 하루에 2시간은 운동에 할애한다. 하루에 5시간 학습 시간을 갖는다. 이렇게 배분을 해줬는데 현민이가 잘 따라 주었다"고 소개했다.

오현민(카이스트 조기입학)은 "아예 하지 마 이랬으면 오히려 반발하고 화내고 안 따라 줬을 것 같다. 부모님이 말씀하셔도 옆에서 조언해주고 이렇게 하는 게 어떨까 하는 식이지 강압적인 너 이거 해 이런 느낌은 아니었다. 게임을 했으면 그것에 맞게 공부를 했다. 게임을 이 만큼 했으니까 이 정도 공부는 해야지 하고 당연하게 생각했다. 그렇게 하도록 그냥 주변에서 유도를 해줬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 카이스트 조기 입학자 오현민 아버지. /사진=KBS2 '위기탈출 넘버원' 캡쳐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려대 2020 파격 입결공개.. 충원율 교과등급 등 총망라
  • [2020 4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2020 네이처인덱스 서울대 국내1위.. KAIST 연대 성대 UNIST 톱5
  • 2021수능 물수능되나.. '재학생/재수생 격차' vs '변별력 확보' 딜레마
  • 현장흔드는 수능연계 EBS교재 ‘제시문’ 파장 ..'안일한 대응 오히려 현장반발 키워'
  • [2020 4월 모의고사] ‘사실상 첫 모의고사’ 수(가) 어려웠다.. 국95점 수(가)84점 수(나)88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