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여대, 주니어 화이트 해커 수료식
상태바
서울여대, 주니어 화이트 해커 수료식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5.12.01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서울여자대학교는 28일 서울시 노원구 교내 50주년기념관 국제회의실에서 제2기 정보보호영재교육원 수료식을 개최했다. 총 88명의 중․고교생이 이날 수료증을 받고 ‘주니어 화이트 해커’가 됐다.

서울여자대학교 정보보호영재교육원(원장 김명주 정보보호학과 교수)은 수도권․강원지역에서 유일하게 중․고교생 정보보호 전문가를 길러내는 기관이다. 미래의 화이트 해커를 양성하기 위해 서울여자대학교에 설치된 최초의 교육부 지원 영재교육원이다. 지난해부터 서울여자대학교의 정보보호 전문교육과 인성교육을 결합해 전문적 지식과 윤리의식을 동시에 갖춘 화이트 해커를 길러내고 있다. 올해 1월 첫 수료생 86명을 배출했다.

이번 2기 수료생들은 지난 3월 선발되어 약 9개월간 주니어 화이트 해커 양성교육을 받았다. 총 100시간의 교육시간 중 80% 이상을 이수한 88명의 학생들(중학생 45명, 고등학생 43명)이 교육을 수료해 전액 국비로 교육받은 주니어 화이트 해커가 됐다.

2기 교육은 학생별 수준에 맞게 중등기초과정, 중등심화과정, 고등기초심화과정, 고등전문해킹준비과정, 고등전문해킹추적과정 등으로 구분되어 진행됐다. 학생들의 인성함양을 위해 정보보호 전문교육과 더불어 서울여자대학교 인성교육, 인터넷 윤리교육 등도 비중있게 다뤘다.

▲ /사진=서울여대 제공

전혜정 총장은 “정보보호영재교육원 수료생은 이번 교육을 통해 정보보호 분야에 대해서는 남다른 지식과 경험을 갖게 되었으리라 확신한다”며 “올바른 인성과 윤리의식을 바탕으로 개인이 가지고 있는 차별화된 지식과 경험을 많은 사람들을 위하여 활용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수시 정시 모두 잡는' 2021고입 선택법.. '여전히 특목자사 최우선'
  • [2021수시] ‘대학간판 보다 취업실질’ 상위15개대 주요 특성화학과
  • '봉바타' 샤론 최, 외대부고 국제반 출신 미국 USC 영화 전공
  • 컴공, 서울대 자유전공 최다선택 ‘급부상’.. ‘경영제치고 출범 이래 첫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