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석진 서울대 수리과학부 교수 공판 이어 경영대 교수도 성추행
상태바
강석진 서울대 수리과학부 교수 공판 이어 경영대 교수도 성추행
  • 안지은 기자
  • 승인 2015.02.06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턴여성과 여제자를 상습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서울대 수리과학부 강석진(53) 교수에 대한 1차 공판이 6일 서울 북부지방법원에서 열렸다. 이 날 강석진 교수 측은 “제자에 대한 사랑이 잘못 표현됐다”며 사실을 대부분 인정했다.

이날 검찰 수사결과 강석진 교수는 피해자들을 성추행한 후 이를 무마하기 위해 다음날 “내가 혹시 잘못한 것이 있었느냐”는 메시지를 보내는 등의 일정한 패턴을 띠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검찰은 강석진 교수의 싸이월드 기록을 공개하며 “이를 보면 반성하지 않는 것 같다”고 주장했다. 강석진 교수는 수사 당시 자신의 싸이월드에 ‘돌·바람·여자’라는 제목의 글에 ‘누구에게 잘 해주든지 어차피 배신당하는데 예쁜 여자한테 배신당하는 것이 낫다. 절대 쓸데없는 여자들과 놀지 말 것’ 등 반성의 기미가 없는 글이 쓰여있었다.

강석진 교수 측은 “혐의는 인정하지만 상습성 여부는 포괄적으로 판단해달라”며 선처해줄 것을 호소했다.

강 교수에 대한 두 번째 공판은 3월 18일 오후 3시30분에 열린다.

앞서 강 교수는 지난해 7월28일 저녁 세계수학자대회를 지원하던 인턴직원 여학생 A(24)씨의 가슴과 엉덩이, 음부 등을 만지는 등 2008년부터 이 사건에 이르기까지 A씨를 비롯해 서울대 수리과학부 여학생 등 총 9명을 상대로 11차례에 걸쳐 강제로 신체접촉을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한편 또 다른 서울대 경영대학원 A교수가 수년간 학생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해왔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6일 SBS가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최근 A교수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는 여학생들의 신고가 접수됐다. 공개된 A교수의 성희롱 발언 녹음 파일에 따르면 A교수는 “내가 딱 너를 보는 순간, 아 얘는 내 여자친구감이다. 네가 처녀니까 그건 지키고, 뽀뽀하고 허그를 하고 안고 뒹굴고 온갖 짓을 다 하지만 그건 지켜줄게”, “천하의 A(본인)의 애인이 됐다는 건 조상의 은덕이다. 네가 나를 기분 좋게 해주면 내가 연구를 많이 하고 그게 인류에 이바지하는 것” 등의 말을 서슴없이 했다.

A교수는 “교수가 뽀뽀해달라고 하는데 해줄 수도 없고, 안 해줄 수도 없고. 네가 교수하고 싶다고 하면 내가 또 챙겨줘야지”, “야, 이 자식아! 뽀뽀하면 입술이 닳느냐 이빨이 부러지느냐. 다시는 이런 기회 없다. 교수님이랑 어떻게 뽀뽀할 수 있겠냐? 나한테 카톡할 때 ‘오빠’다, ’교수님’ 하면 너 F(학점)다” 라며 교수라는 지위를 이용해 학점을 빌미로 스킨십을 요구하기도 했다.  이같은 발언은 수업 뒷풀이 술자리 등에서 녹음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서울대는 A교수 성추행 의혹에 대해 진상 조사를 벌이고 있다. 조사가 끝날 때까지 학생과의 만남을 차단하기 위해 A교수의 수업을 중단키로 했다. A교수는 의혹을 전면 부인하고 있는 상태다. 그는 “부적절한 언행을 한 사실이 없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 또 다른 서울대 경영대학원 A교수가 수년간 학생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해왔다는 의혹이 제기됐다./사진=SBS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19 10월 모의고사] 10월학평 등급컷 2년간 어떻게 나왔나
  • [2019 10월 모의고사] ‘충격의 수(나)’ 예상1등급컷 75점, 최근 3년간 ‘최저’.. 국94점 수(가)92점
  • [2019 9월 모의고사] 올해 ‘불수능’되나.. '국어 수학 모두 어려워'
  • '동백꽃 필 무렵' 이진희, 짧은 등장에도 빛난 존재감
  • [2019 9월 모의고사] 등급컷 적중률.. 이투스 최다 진학사 최저
  • '동상이몽2' 강남♥이상화 커플, 2주연속 최고 1분 시청률 주인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