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균관대 신소재공학부 황동목 교수 연구팀, 이론적 한계를 뛰어넘은 초고감도 그래핀 이온 센서 개발
상태바
성균관대 신소재공학부 황동목 교수 연구팀, 이론적 한계를 뛰어넘은 초고감도 그래핀 이온 센서 개발
  • 나동욱 기자
  • 승인 2021.01.25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온의 투과 특성의 제어가 가능한 고품위 나노결정성 그래핀 합성 기술 확보
향후 사물인터넷(IoT) 기기나 의료진단기기 적용 '기대'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성균관대는 신소재공학부 황동목 교수(교신저자) 연구팀이 성균나노과학기술원 정수호 박사(제1저자), 아주대 이재현 교수(교신저자) 등과 함께 기존의 이온 선택성 전계 효과 트랜지스터(ISFET)의 이론적 한계를 극복한 초고감도 그래핀 이온 센서 기술을 개발했다고 25일 밝혔다.

단원자 층의 탄소 육각구조로 이뤄진 그래핀은 전기전도성이 뛰어나며 구성원자들이 모두 표면에 노출돼있어 이상적인 감지 물질로 여겨져 왔다. 하지만 결함의 밀도가 낮은 고결정성의 그래핀은 표면의 반응성이 매우 낮아 감지하고자 하는 물질(이온, 분자 등)이 그래핀 표면에 부착되기 어렵다는 치명적인 단점을 갖고 있었다.

이를 해결하고자 지금까지는 외부물질의 흡착력을 높여주기 위해 그래핀 표면에 인위적인 결함을 유도했다. 하지만 기계적 결함의 증가로 인해 그래핀이 가진 뛰어난 물성의 급격한 감소 현상이 동시에 발생됨으로써 여전히 이론적 감도 한계의 극복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연구팀은 이온의 선택적인 투과가 가능한 결정립계(Grain Boundary) 결함의 밀도가 제어된 나노결정성 그래핀을 '핵성장 밀도 제어법'을 통해 구현했으며, 이를 활용해 외부로 노출된 그래핀 표면에서만 이온을 감지하는 기존의 감지 메커니즘이 아닌 그래핀을 투과한 이온과 아래 기판의 반응을 통한 새로운 형태의 감지 메커니즘을 제시했다.

연구결과, 나노결정성 그래핀 기반의 pH 센서는 기존의 그래핀 pH 센서와 차별화된 새로운 감지 메커니즘을 보였으며, 일반적 pH 센서의 한계 민감도인 Nernst limit 값(59mV/pH)을 뛰어넘어 최적화된 조건에서 약 140mV/pH 정도의 민감도를 갖는 고감도 그래핀 pH 센서를 구현했다.

황동목 교수는 "본 연구는 결정립계 결함의 밀도가 제어된 고품위의 나노결정성 그래핀 소재를 통해 이론적 한계를 뛰어넘은 새로운 감지 메커니즘을 제시한 첫 사례"이며 "향후 사물인터넷(IoT) 기기나 의료진단기기에 적용 가능한 고감도 반도체 이온센서로 발전 가능성을 제시한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고 말했다.

연구결과는 세계적 권위지인 '나노 레터스' 21권 1호(1월13일자)에 수록됐으며, 표지 논문으로 선정됐다. 본 연구는 한국연구재단의 중견연구, 기초연구실사업의 지원으로 수행됐다.

성균관대 신소재공학부 황동목 교수 /사진=성균관대 제공
성균관대 신소재공학부 황동목 교수 /사진=성균관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수능 만점자 6명 선택학과는.. 인문 재학생 만점자1명 '수시납치'
  • [단독] 2021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 대원외 세화 대일외/명덕외/민사 톱7
  • [단독] 2021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 대원외 세화 대일외/명덕외/민사 톱7
  • 2021 서울대 정시 삼수생 검정고시 두각.. 일반고 축소 영재 과고 자사고 확대
  • [2021정시] SKY 합격선 어땠을까..서울대 인문계열 농경제사회 의류 인문 최초합컷 톱3 ‘하향지원따른 이변’
  • '원격수업 보완' 2021 학생부 기재요령.. '고1 수상경력 독서활동 미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