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글로벌, 경력사원 공개채용.. 접수 31일까지
상태바
한미글로벌, 경력사원 공개채용.. 접수 31일까지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1.01.13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건설사업관리 프리콘 선도기업인 한미글로벌이 경력사원 공개채용을 진행한다. 13일 건설취업플랫폼 건설워커에 따르면, 이번 채용의 모집분야는 토목(항만)과 관리(재무·회계)로 나뉜다.

토목직종의 담당직무는 프로젝트 관리이며 자격요건은 ▲학사 이상 ▲경력 3년~8년(대리직급) ▲항만 설계 및 건설사업관리 유경력자 우대 ▲공공프로젝트(해양수산부, 항만공사, 지방자치단체, 공기업, 어촌어항공단 등)의 항만분야 공사, 설계, 건설사업관리 분야(총 3년 이상) ▲건설기술인협회 기술등급 중급 이상(1차 면접시 한국건설기술인협회 또는 한국엔지니어링협회 발행 최근 경력 확인서 원본 제출 필수) ▲해외근무 가능자(영어 능통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우대 등이다. 근무지는 국내외 항만공사 현장 및 본사다.

관리직(재무·회계)의 자격요건은 ▲학사 이상, 상경계열 전공 ▲회계·재무 업무 경력 3년~5년 ▲전표검수, 부가가치세, 원천세 신고, 법인결산 지원 업무 경력자 ▲관련 자격증 소지자 우대 ▲어학 우수자 우대(토익기준 700점 이상 수준) 등이다. 근무지는 본사다.

전형절차는 서류전형, 1차 면접, 인적성검사·영어테스트, 2차 면접, 채용검진, 최종합격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입사희망자는 31일까지 한미글로벌 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지원하면 된다. 채용 일정은 기업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건설워커 홈페이지에서 해당 모집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한미글로벌은 지난 1996년 국내 최초로 선진 건설관리기법인 건설사업관리(PM)을 도입, 건설산업의 선진화에 앞장서 온 기업이다. 미국, 영국 등 해외 선진국 등에 그룹 자회사를 보유하고 있며, 2019년도에는 세계적 건설엔지니어링 전문지인 ENR(Engineering News Record) 발표, 미국을 제외한 전세계 9위의 건설사업관리 업체다.

한미글로벌의 비즈니스 브랜드인 프리콘은 프리-콘스트럭션(Pre-Construction)의 줄임말로 건설 프로젝트의 초기 단계인 기획·설계 과정에서 원가와 공기, 품질 등에 관한 사항을 검증하고 관리하는 것을 말한다. 시공 전 단계에서 사전 시뮬레이션을 통해 발생 가능한 관리요소를 예측할 수 있도록 '미리 지어보기'를 수행하는 서비스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수능 만점자 6명 모두 확인.. 제주남녕고 재학생, 판교고 재수생 추가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하나고 42명 '정상'..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단독] 2021 서울대 수시최초 톱100, 하나고 외대부 대원외 톱3
  • [2021정시] 서울대 의예 412점, 서울대 경영 409점..연대 의대 417점 성대의예 413점 '역전현상'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톱80.. 하나고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2021정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0.78대1.. 40개 미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