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정시경쟁률] 인하대(최종) 5.62대1 ‘하락’.. 의예 25.67대1
상태바
[2021정시경쟁률] 인하대(최종) 5.62대1 ‘하락’.. 의예 25.67대1
  • 유다원 기자
  • 승인 2021.01.11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저' 화학공학 3.03대1

[베리타스알파=유다원 기자] 인하대의 2021정시 최종경쟁률은 정원내 기준 5.62대1로 집계됐다. 1036명 모집에 5822명이 지원한 결과다. 지난해 5.72대1(모집934명/지원5344명)에 비해 소폭 하락한 결과다. 지난해보다 지원인원이 478명 늘었지만 모집인원 역시 102명 증가함에 따라 작년과 비슷한 규모를 유지한 모습이다. 마감직전인 오후4시보다 지원인원이 1157명 증가했다. 

군별 경쟁률은 일반전형 기준 가군 4.02대1(343명/1379명), 나군 3.99대1(378명/1510명), 다군 7.27대1(203명/1476명)이다. 작년 군별 경쟁률은 가군 4.3대1(277명/1191명), 나군  3.81대1(335명/1277명), 다군 8.1대1(228명/1846명)로 나군의 경쟁률이 전년대비 상승한 것을 알 수 있다. 

자연계 최상위권 학생들의 격전지인 의예과의 경우 9명 모집에 231명의 지원자가 몰리며 25.67대1의 경쟁률로 마감했다. 작년 25.22대1(9명/200명)보다 동일 모집인원 대비 지원자가 31명 늘며 경쟁률 또한 상승했다. 

인하대의 2021정시 최종경쟁률은 정원내 기준 5.62대1로 집계됐다. /사진=인하대 제공

<'최고' 의예 25.22대1>
최고 경쟁률의 경우 작년에 이어 올해 역시 자연계 최상위권 학생들이 가장 선호하는 다군 의예과가 차지했다. 9명 모집에 231명이 지원하며 25.67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다군에서는 전반적으로 자연계열 경쟁률이 높은 모습이다. 의예과에 이어 스마트모빌리티공학과7.69대1(13명/100명) 인공지능공학과7.27대1(15명/109명) 전자공학과7.23대1(30명/217명) 순으로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가군은 교육학과가 유일하게 10대1 이상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5명 모집에 53명이 지원하며 10.6대1의 경쟁률이다. 교육학과에 이어 국어교육과7.29대1(7명/51명) 사회복지학과7대1(6명/42명) 사회인프라공학과5.75대1(8명/46명) 사학과5.375대1(8명/43명) 순으로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나군은 철학과가 10대1 이상의 경쟁률이다. 4명 모집에 51명의 지원자가 몰리며 12.75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마감직전인 오후4시보다도 지원자가 11명 더 증가한 모습이다. 이어 프랑스언어문화학과7.57대1(7명/53명) 글로벌금융학과(인문)6.8대1(5명/34명) 수학교육과5.1대1(10명/51명) 생명과학과4.86대1(14명/68명) 순으로 높은 경쟁률이다. 

<'최저' 화학공학 3.03대1>
인하대는 2021정시 전 모집단위에서 3대1 이상의 경쟁률을 보였다. 가장 낮은 경쟁률은 나군 화학공학과다. 36명 모집에 109명이 지원하며 3.03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어 항공우주공학과3.13대1(16명/50명)
기계공학과3.20대1(54명/173명) 에너지자원공학과3.33대1(12명/40명) 순으로 낮은 경쟁률이다. 

가군에서는 경영학과가 55명 모집에 176명이 지원하며 3.2대1로 최저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어 화학과3.29대1(17명/56명) 조선해양공학과3.30대1(23명/76명) 영어영문학과3.44대1(18명/62명) 순으로 경쟁률이 낮았다. 

다군은 전체적으로 5대1 이상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물리학과가 19명 모집에 96명이 지원하며 5.05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어 국제통상학과5.38대1(29명/156명) 의류디자인학과(일반)5.75대1(8명/46명) 해양과학과5.8대1(10명/58명)에서 6대1 이하의 경쟁률을 보였다. 

<잔여일정>
인하대는 수능전형 합격자는 22일, 실기/실적전형 합격자는 2월7일 발표한다. 등록기간은 2월8일부터 10일까지다. 미등록 추가충원을 2월18일까지 실시하며 등록마감일은 2월19일 오후4시다.

전형방법이 일부 변경됐다. 체육교육은 학생부교과 20% 반영을 없애고, 수능과 실기만으로 전형을 진행한다. 수능70%에 실기30%다. 의류디자인(실기) 조형예술 연극영화(연기/이론/연출)은 수능30%에 실기70%로, 전형방법이 단일화된다. 신설된 디자인테크놀로지는 체육교육과 동일하게 수능70% 실기30%로 신입생을 모집한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수능 만점자 6명 모두 확인.. 제주남녕고 재학생, 판교고 재수생 추가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하나고 42명 '정상'..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단독] 2021 서울대 수시최초 톱100, 하나고 외대부 대원외 톱3
  • [2021정시] 서울대 의예 412점, 서울대 경영 409점..연대 의대 417점 성대의예 413점 '역전현상'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톱80.. 하나고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2021정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0.78대1.. 40개 미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