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대 패션 소상공인 위기극복 리빙랩 프로젝트 진행
상태바
동서대 패션 소상공인 위기극복 리빙랩 프로젝트 진행
  • 유재명 기자
  • 승인 2020.12.04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힘든 부산지역 패션 매장 3곳 VM 개선 작업 완료

[베리타스 알파=유재명 기자] 동서대 LINC+사업단이 생활 실험실 '리빙랩'을 통해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부산지역 패션 소상공인을 위한 해법 찾기에 나섰다고 4일 전했다. '스마트 리테일 V1.0' 이라는 이름을 걸고 온라인 전환이 가속화되는 지금 오프라인 매장의 생존과 혁신을 위해 교수와 학생 산업체 전문가 힘을 모은 것이다. 디자인학부 김형숙 교수를 중심으로 패션디자인학과 학생들이 대상매장 선정 현장조사 인터뷰 시안작업 소품제작 세팅 등 전 과정에 참여해 1일 드디어 부산지역 3개 매장의 VM(Visual Merchandising) 개선작업을 완료했다. 

현재 유통은 첨단 정보기술과 만나 빠르게 변화하고 있으나 지역 패션 소상공인들은 변화에 어떻게 대처해 나가야 할지 모른 채 힘들어하는 상황이다. 올해는 학교와 산업체 전문가가 나서 지역 패션 소상공인의 매장현황을 분석하고 부산지역 패션매장의 VM 개선을 통해 침체된 소상공인들에게 다시금 활기를 불어넣는 작업에 주력했다.

프로젝트로 VM을 개선한 하단소재 매장 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고객 입점이 줄고 매출이 떨어져 낙심하고 있는 상황에서 이렇게 동서대 도움으로 매장 Lay-out을 바꾸고 새롭게 재구성해서 너무 좋다. 단골고객분들도 오셔서 매장이 예쁘게 바뀌니 상품도 더 좋아보인다는 얘기를 한다며 이번 계기로 힘내서 매장관리를 더 잘 해야겠다"고 말했다. 
    
동서대는 '스마트 리테일 V1.0'인 지역 패션매장 VM 개선 프로젝트를 시작으로 매년 버전업을 통해 온-오프라인 스토어 연계 및 다양한 리테일 디지털 기술도입 AI VR/AR IoT 빅데이터 활용 등 다년간에 걸쳐 지역 매장을 변화시키는 작업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예정이다.  

사진=동아대 제공
사진=동아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수능 만점자 6명 모두 확인.. 제주남녕고 재학생, 판교고 재수생 추가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하나고 42명 '정상'..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단독] 2021 서울대 수시최초 톱100, 하나고 외대부 대원외 톱3
  • [2021정시] 서울대 의예 412점, 서울대 경영 409점..연대 의대 417점 성대의예 413점 '역전현상'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톱80.. 하나고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2021정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0.78대1.. 40개 미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