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대 인사연 ‘그리스 신화 리터러시 시민강좌’ 개최
상태바
호남대 인사연 ‘그리스 신화 리터러시 시민강좌’ 개최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12.02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호남대 인문사회과학연구소는 1일 연구소 온라인 회의실에서 양진호 소장을 강사로 초청, 마음대로 읽는 그리스 신화: ‘카오스에서 크로노스까지’를 주제로 시민강좌를 가졌다고 2일 전했다.

한국연구재단 인문사회연구소 지원사업(책임연구원 윤영)의 일환으로 마련된 이번 시민강좌에서 양진호 소장은 헤시오도스의 작품인 ‘신들의 계보’를 통해 그리스 신화의 주요 신들과 영웅들의 가계도, 고대 헬라스 민족의 천지창조 신화를 소개했다.

양 소장은 최초의 3신 카오스, 가이아, 에로스의 의미를 각각 설명하며 “카오스는 거대한 하품, 텅 빈 공간을 의미하고, 모든 것의 무대인 가이아는 대지를 뜻하며, 사랑의 신 에로스는 결합의 원리를 뜻한다.”고 해석했다. 또한 “가이아와 우라노스의 자식인 크로노스와 우라노스의 전투를 상세하게 묘사했던 사실을 통해 고대 그리스 신화의 구체적인 역사와 무협적인 성격을 생각해 볼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국연구재단 인문사회연구소 지원사업으로 진행되는 이번 시민강좌는 11월 17일부터 12월 22일까지 7회에 걸쳐 신화, 문화, 철학 리터러시를 주제로 개최된다. 12월 8일에는 양진호 소장이 ‘마음대로 읽는 그리스 신화: 크로노스에서 제우스까지’를 주제로 문화 리터러시 강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호남대 인문사회과학연구소 홈페이지를 통해 강좌 일정을 확인할 수 있다.

호남대 인문사회과학연구소는 1일 연구소 온라인 회의실에서 양진호 소장을 강사로 초청, 마음대로 읽는 그리스 신화: ‘카오스에서 크로노스까지’를 주제로 시민강좌를 가졌다
호남대 인문사회과학연구소는 1일 연구소 온라인 회의실에서 양진호 소장을 강사로 초청, 마음대로 읽는 그리스 신화: ‘카오스에서 크로노스까지’를 주제로 시민강좌를 가졌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1수능 만점자 6명 모두 확인.. 제주남녕고 재학생, 판교고 재수생 추가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하나고 42명 '정상'..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단독] 2021 서울대 수시최초 톱100, 하나고 외대부 대원외 톱3
  • [2021정시] 서울대 의예 412점, 서울대 경영 409점..연대 의대 417점 성대의예 413점 '역전현상'
  • [단독] 2021서울대 수시최초 톱80.. 하나고 외대부고 대원외고 톱3
  • [2021정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0.78대1.. 40개 미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