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9월 모의고사] 영어 작년 수능 비슷, 6월모평보다 약간 어려워(대성)
상태바
[2020 9월 모의고사] 영어 작년 수능 비슷, 6월모평보다 약간 어려워(대성)
  • 박동주 기자
  • 승인 2020.09.16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박동주 기자] 16일 시행하고 있는 2020 9월 모의고사(2021학년 9월모평)의 영어영역 난이도는 “지난해 수능이랑 비슷하고 6월모평보다는 약간 어렵다”고 대성학원/대성마이맥(이하 대성)이 분석했다.  

6월모평 듣기 영역에서 문항 배열에 변화가 있었는데, 이번에도 6월모평과 동일한 문항 배열로 듣기 문제가 구성됐다. 듣기 문항 배열을 제외하면 유형별 문항 수와 배점 등은 지난 6월 모의평가와 2020수능과 전반적으로 유사하게 출제됐다는 평이다. 영어영역에서 새로운 유형은 등장하지 않음에 따라 문제 유형이 달라 당황할 일은 없었다는 것이다.

대의 파악과 빈칸 추론 문항에서 선택지 매력도를 높여 문항의 난이도를 높였다. 선택지 ①이 정답인 어법 문항은 학생들이 많이 어려워하는 유형인데, 오답률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간접 쓰기 유형(순서 배열하기, 주어진 문장 넣기 등)은 비교적 평이하게 출제됐다. 45문항 중 EBS 연계 교재에서 73.3%(33문항)가 연계되어 출제됐고, 23번 주제/29번 어법/34번 빈칸 추론 문항이 고난도 문항으로 분석된다.

 

Tag
#대성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9월 모의고사] 1교시 국어영역, 어떻게 출제됐을까
  • 2021 THE세계대학순위 서울대 국내1위.. KAIST 성대 포스텍 고대 톱5
  • [2020 9월 모의고사] 국어 답지
  • [2021수능] N수생 '수능 사상 최대 비율'..지원자 ‘첫 40만명대’
  • [2020 9월 모의고사] '전년 수능수준' 1등급컷 국89점 수(가)90점 수(나)84점
  • [2020 9월 모의고사] 9월모평 시간표는?.. ‘수능과 동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