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교육청 장휘국 교육감, “아이들 건강 지켜내겠다!”
상태바
광주교육청 장휘국 교육감, “아이들 건강 지켜내겠다!”
  •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7.03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장휘국 광주시교육감이 최근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과 관련해 ‘광주 학생·학부모·교직원들에게 드리는 호소문’을 3일 발표했다고 이날 밝혔다. 

장 교육감은 호소문을 통해 “아이들이 환하게 등교하는 모습을 가슴 뜨겁게 바라본 것이 한 달 전이며, 등교하는 웃음 띤 아이들을 보면서 이 모습이 지속되길 바라는 마음 간절했다”며 “등교수업 한 달이 된 지금 상황이 매우 엄중해 지난 6월 27일 광주 34번 확진자 이후 오늘 84번 확진자까지 한 주 사이에 확진자가 급작스럽게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광주시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서 병설유치원에서부터 초‧중‧고 특수학교까지 7월2일부터 7월3일까지 긴급하게 원격교육으로 전환했다”며 “7월6일부터 7월15일까지는 전체 학생 수의 1/3, 고등학교는 2/3까지 등교하는 원격수업과 등교수업 병행을 강력하게 권고했다”고 강조했다.

특히 장 교육감은 광주의 교육가족들이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그는 “선생님들은 원격수업과 등교수업이 이루어지는 과정에서 수업 지도는 물론 학생 생활지도, 방역에 이르기까지 헌신적으로 수고해 주셨으며, 그 동안의 노고가 좋은 결실을 맺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지금이 매우 중요한 시기다”며 “교직원, 학생, 학부모 모두 마스크 착용 등 개인 방역 수칙을 철저히 지켜주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향후 2주 동안 집회나 모임을 자제해 주시고 대중교통을 이용할 때는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해 주기 바란다”며 “특히 PC방이나 노래방 등과 같은 다중 이용 시설 방문을 최대한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장 교육감은 끝으로 “아이들 건강을 지켜내는 것이 우리 교육 가족이 해야 할 가장 값진 결실이다”며 “학생들의 웃음이 교정 안에서 다시 가득할 수 있도록 선생님들과 학부모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 바란다”고 밝혔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7월 모의고사] 수능과 다른 '출제범위'.. 수학 과탐Ⅱ
  • [2020 7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국86점 수(가)84점 수(나)76점
  • 2022의대정원 3400명 '역대최대'되나.. 2022부터 10년간 4000명 확대추진
  • [2020 7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2021 서울대 학종 안내 완결판.. 학종 가이드북 공개 “넓고 깊게 학습하라”
  • 2021수능 "난도 조절 못한다" 유은혜 .. 6월모평 재학생/재수생 격차 예년 비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