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한의대, 재활의료공학전공과 정안메디케어 MOU 체결
상태바
대구한의대, 재활의료공학전공과 정안메디케어 MOU 체결
  •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7.02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대구한의대학교(총장 변창훈) 재활의료공학전공(전공주임 장호경)과 ㈜정안메디케어(대표 전승원)”는 지난 6월20일 MOU를 체결하고 재활의료공학 분야의 상호 공동연구개발, 개발제품의 산업화 추진 및 대구한의대학교 재활의료공학전공 학생들의 실습, 현장교육, 취업관련 분야에 대하여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고 2일 밝혔다. 

재활의료공학 분야 진단기기 및 치료기기를 개발하기 위한 협약을 체결하였다. 근육이 긴장되면 근육에 통증 유발 물질이 쌓이면서 만성통증을 유발한다. 침을 맞으면 근육이 이완되어 근육이 통증이 줄어든다. 

㈜정안메디케어의 근육 긴장도를 측정하는 진단기기가 나오게 되면 치료 전 근육 긴장도와 치료 후 근육 긴장도를 과학적으로 측정할 수 있다. 그렇게되면 치료자도 치료 전 후의 상태를 알 수 있어 정확한 진단과 향후 치료에 도움 되는 과학적 의료데이터를 확보할 수 있게 된다. 

재활치료를 받는 환자는 본인의 상태를 객관적으로 알 수 있어 효율적으로 치료를 받을 수 있다. 근육의 긴장도를 객관적으로 측정함에 따라 치료기술과 환자 관리 기술은 더욱 발전하게 되며 중요한 기술이다. 두기관의 협력 연구로 재활의료공학 분야의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의학 분야에서 어떤 혈이 막히면 혈자리 부위가 굳어지게 되는데 혈자리의 경직 정도를 과학적으로 파악하여 변증과 진단기술 및 치료기술을 더 발전 시킬 수 있다. 
전승원 대표가 대구한의대학교 한의학과 대학원 재학시절 혈자리를 연구하는 기초의학 경혈학 전공을 하면서 진행한 연구다. 

전승원 대표는 전자제품 7년의 개발 노하우를 활용하여 진단기기를 먼저 개발 후 근육통 완화 치료기술을 개발하여 직접 객관적인 과학적인 효과를 증명할 것이라고 한다. 

현재 2020년 2월 창업 후 ㈜정안메디케어는 투자를 유치하여 대구 수성구 본사 그리고 대구한의대 오성캠퍼스 지사를 오픈하여 UNTACT시대에 맞춰 모바일 원격의료 진출을 위한 AI ·빅데이터·클라우드·인터넷·모바일·임상시험 기술 등을 적용한 시스템도 기술개발을 시작하였다. 의료산업융합학부 스마트IT전공 박사준 교수팀과 컬러테라팅 헬스케어IOT플랫폼 앱(App)을 연구개발 중에 있다. 3년 뒤 IPO상장을 추진하고 있는 ㈜정안메디케어에 투자할 벤처캐피탈과의 교류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사진=대구한의대 제공
사진=대구한의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7월 모의고사] 수능과 다른 '출제범위'.. 수학 과탐Ⅱ
  • [2020 7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국86점 수(가)84점 수(나)76점
  • 2022의대정원 3400명 '역대최대'되나.. 2022부터 10년간 4000명 확대추진
  • [2020 7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2021 서울대 학종 안내 완결판.. 학종 가이드북 공개 “넓고 깊게 학습하라”
  • 2021수능 "난도 조절 못한다" 유은혜 .. 6월모평 재학생/재수생 격차 예년 비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