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우 충북교육감, 취임 2주년 성과와 소회 하반기 정책 추진 계획 밝혀
상태바
김병우 충북교육감, 취임 2주년 성과와 소회 하반기 정책 추진 계획 밝혀
  •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7.01 1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김병우 충청북도교육감은 1일(수) 오전 8시 청주 사직동 충혼탑 참배에 이어 영상회의로 진행된 월례회에서 취임 기념사를 읽는 것으로 간소하게 취임 2주년을 기념하였다. 

김병우 교육감은 취임 2주년 기념사에서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을 통한 원격수업이라는 새로운 경험을 마주하며, 위기에 대응하는 방법과 미래교육에 대한 새로운 비전을 그릴 수 있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김병우 교육감은 긴급 돌봄교실과 ‘충북 바로학교’를 통한 원격수업을 언급하며 “충북교육이 실천한 일들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 모범이 되고 있는 K-방역에 이은 K-에듀의 사례가 될 수 있다”며 “자발적인 참여로 모범을 만들어주신 충북 도민과 교육가족들의 노고와 헌신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병우 교육감은 2020년 상반기의 성과로 ▲충북형 미래인재육성 모델 구현을 통한 창의 융합형 미래인재 양성 기반 구축, ▲무상급식과 고등학교 무상교육 완성을 통한 공정한 보편적 복지 기반 마련, ▲기존 교육시설을 활용한 새로운 교육문화 복합시설 공간 창조, ▲미래형 대안교육 기관 설립 기반 조성, ▲ 공약이행실적과 주민소통분야에서 최고 등급 수상을 꼽았다.

이어 김병우 교육감은 “주요업무 사업추진과 예산 운영의 재구조화가 불가피하다”며 2020년 하반기 사업 추진 방향을 밝혔다. 

도교육청은 ▲교육활동,연수,행사 등의 비대면 전환을 통한 사업 축소, 폐지 운영, ▲방역과 학교 지원을 위한 학교지원 체제 지속 추진으로 하반기 사업 추진 방향을 설정하였다.

김병우 교육감은 “앞으로 충북교육은 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교육적 난제를 해결하고, 혁신과 미래, 복지와 평화, 소통과 참여가 일어나는 행복교육 생태계를 더욱 세밀하게 가꾸어 나갈 것이다”고 행복교육 2기의 하반기의 정책 방향을 제시하였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6월 모의고사] 국어 답지
  • 2020 QS 세계대학 순위 서울대 KAIST 고대 포스텍 연대 톱5
  • [2020 6월 모의고사] 수학 답지
  • [2020 6월 모의고사] 영어 답지
  • [2020 6월 모의고사] 한국사 답지
  • [2020 6월 모의고사] 6월모평 시간표는?.. 점심시간 '20분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