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캐스팅' 유인영, 따라 입고픈 단정+세련 오피스 룩 '시선 집중'
상태바
'굿캐스팅' 유인영, 따라 입고픈 단정+세련 오피스 룩 '시선 집중'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06.12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굿캐스팅' 유인영이 감각적인 '예은 룩'을 선보이며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종영까지 2회만을 남겨둔 SBS '굿캐스팅'에서 배우 유인영은 특출난 두뇌 회전력과 트리플 A형의 소심함, 각종 실수를 유발하는 허당기와 가슴 저린 사연까지 고루 갖춘 국정원 요원 '임예은'으로 분해 '러블리 뇌섹녀' 매력을 발산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유인영은 연예계 대표 패셔니스타답게 매회 다채롭고 스타일리시한 패션 스타일링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에게 연기 외적으로도 보는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는 배우 유인영 표 '예은 룩'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직장 생활과 육아를 병행하는 워킹맘 임예은으로 완벽 변신한 유인영의 여러 모습이 담겨있다. 먼저 유인영은 각종 재킷과 셔츠를 활용해 단정하면서도 세련된 오피스 룩을 완성, 매일 아침 스타일 고민에 빠진 직장인 여성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반면 국정원 요원으로서 활약하는 장면을 촬영할 때 유인영은 화사한 컬러감이 돋보이는 니트와 스커트, 진 등을 매치해 스타일과 활동성,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는 똑똑한 스타일링을 선보여 눈길을 끈다. 이 외에도 유인영은 러블리함이 돋보이는 각종 패션 아이템들로 극 중 임예은의 사랑스러운 매력을 배가시키고 있다.

이처럼 우월한 비주얼로 모든 의상을 완벽히 소화하며 임예은 캐릭터와 100%의 싱크로율을 자랑한 유인영은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두고 있는 '굿캐스팅'에서 기존의 차도녀 이미지를 과감히 탈피하고, '악의 없는' 유인영으로 연기 변신에 성공하며 대중으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았다.

특히 유인영은 극의 전개와 함께 성장해가는 캐릭터의 내면을 안정적으로 그리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얻기도. 연기와 패션 등으로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며 극의 재미를 2배로 높이고 있는 유인영이 마지막까지 보여줄 멋진 활약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유인영. /사진=SBS 제공
유인영. /사진=SBS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7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국86점 수(가)84점 수(나)76점
  • [2020 7월 모의고사] 수능과 다른 '출제범위'.. 수학 과탐Ⅱ
  • [2020 7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2021수능 "난도 조절 못한다" 유은혜 .. 6월모평 재학생/재수생 격차 예년 비슷
  • ‘정성평가 강화' 2021 서울대 로스쿨 가군 150명..'역대 최대 LEET지원, 경쟁률 상승 불가피'
  • [단독] [2021특수대학 경쟁률] 경찰대학 84.66대1 '대폭 상승'.. '인원축소 영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