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대박물관 기획특별전, 현암 양종국 금강생태사진 “금강에 살어리랏다”
상태바
공주대박물관 기획특별전, 현암 양종국 금강생태사진 “금강에 살어리랏다”
  •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5.29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공주대학교(총장 원성수)박물관(관장 서정석)은 2020년 기획특별전으로 현암 양종국 금강생태사진전 “금강에 살어리랏다”이란 주제로 대학본부 1층 박물관 전시실에서 5월 29일부터 8월 31일까지 열린다고 29일 밝혔다

전시되는 사진은 현암 양종국 교수가 금강의 자연 속에서 정겨운 새들의 아름답고 의미 있는 모습을 “사진 속 동영상”이라는 새로운 프레임에 담은 생태사진이다.

새들의 모습을 우리의 삶과 대비시켜 ?부부의 연, ?가족의 탄생, ?훈련과 사냥, ?여행과 휴식 이라는 주제로 전시가 계획되어 있으며, 각각의 사진에는 현암 양종국 교수가 직접 지은 ‘넉 줄 종장 시’라는 짤막한 글이 함께 실려 있다.

‘금강’이라는 큰 물줄기를 따라 다양한 꿈을 머금고 살아가는, 새들의 만남과 열애, 그리고 어미새가 알을 낳고 품어서 부화시키는 모성에 이르기까지, 진지한 생명의 신비를 볼 수 있는 사진들이다.

특히 푸른 하늘을 자유롭게 날아다니면서도 정확한 목적지에 도착하는 새들의 움직임을 연속적으로 찍어낸 ‘사진 속 동영상’은, 사진의 작품성은 물론 역동적인 새의 생태를 살필 수 있어 학술적으로도 매우 가치있는 생태사진으로 평가되고 있다.

오랜 시간 카메라를 들고 금강 주변을 배회하며, 새들의 모습을 담기위해 끝없는 기다림의 시간을 보낸 현암 양종국교수의 열정과 애정을 느낄 수 있는 금강생태사진전을 통해서, 금강줄기에서 더불어 살아가는 생명의 운율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공주대박물관은 대학구성원과 지역주민의 신청을 받아 매년 2회 기획전시실 대관을 통한 특별전을 기획하고 있다. 지역사회 시민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대학의 문화공간으로서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현암 양종국 금강생태사진전 “금강에 살어리랏다”개막식 행사는 29일 원성수 총장을 비롯한 양종국 교수, 서정석 공주대 박물관장, 교직원, 학생, 시민 등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6월 모의고사] 국어 답지
  • 2020 QS 세계대학 순위 서울대 KAIST 고대 포스텍 연대 톱5
  • [2020 6월 모의고사] 영어 답지
  • [2020 6월 모의고사] 수학 답지
  • [2020 6월 모의고사] 한국사 답지
  • [2020 6월 모의고사] 6월모평 시간표는?.. 점심시간 '20분 연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