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일손 바빠진 바이오/의약업계 "인재 수혈중"
상태바
코로나19로 일손 바빠진 바이오/의약업계 "인재 수혈중"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03.27 0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3월 현재 씨젠, 제넥신부터 마스크ㆍ항균제품 제조사까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구슬땀을 흘리는 기업들이 인재 수혈에 나섰다. 3월 현재 씨젠, 제넥신부터 코오롱제약, 일양약품, 메디앙스 등 바이오ㆍ제약ㆍ위생용품 관련 기업들에서 신입 및 경력사원 모집을 통해 모자란 일손을 확보중인 것.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20일 ‘코로나19 관련기업 전문채용관’을 열고 해당 기업들의 채용 소식을 전하고 있다. 

어려운 시국 속에 관련 기업들에게 인재 채용을 돕고 힘을 보태 코로나 19 극복에 동참키 위함이다.  특히 주로 코스닥 또는 코스피 상장사 들로만 구성, 보다 규모감 있고 양질의 채용정보 전달에 초점을 맞췄다.

코로나19 진단키트 개발사 중 한 곳인 씨젠이 전 부문 신입 및 경력사원을 채용한다. 모집분야는 ▲영업(해외/국내) ▲장비엔지니어 ▲학술마케팅 ▲연구개발 ▲DB관리 ▲SW개발 ▲Mechanical개발 및 관리 ▲시스템 설계/개발관리 ▲경영기획 ▲전략기획 등으로 총 22개 직무에 달한다. 세부 지원자격 및 우대사항은 분야별로 상이, 지원서 접수는 29일까지다.

백신 개발사 제넥신은 ▲IR/PR ▲사업개발 ▲재무회계팀 ▲임상기획 4개 부문에서 신입 및 경력사원을 뽑고 있다. IR/PR 부문은 이달 31일까지 대리급을, 사업개발과 임상기획 부문에서는 내달 7일까지 과~부장급 지원자를 모집하는 등 각 전형별 지원요건과 모집일정이 전부 상이하다. 홈페이지 인재채용란을 통해 상세한 확인이 요구된다. 이후 절차는 1차 면접, 2차 면접, 채용 검진, 최종 합격 순으로 진행된다.

제약사 및 위생용품 업체들도 마찬가지로 모집에 한창이다. 코오롱제약은 이달 31일까지 수시채용을 모집한다. 모집부문은 제품개발, 주요업무는 해외 도입신약 국내 임상 수행 및 관리 등이다. 자격요건은 약학 전공자 및 약사 자격증 소지자 등이며, 이달 31일까지 서류를 받는다.

일양약품은 지난달 10일 ‘영업부문 100기 공개채용’ 모집 공고를 낸 데 이어, 이달 초 ‘임상팀’ 경력자 채용도 시작했다. 임상팀 지원자격은 경력 1년 이상, 그리고 약학, 간호학 및 생명과학 전공자는 우대한다.

메디앙스는 자사 쇼핑몰 운영자 및 재무회계 경력직을 채용 중이다. 자사몰 운영자 및 회계 결산담당자 모두 경력 3년 이상인 경우 지원 할 수 있다. 모집기간은 4월 1일까지다.

*자료=인크루트
*자료=인크루트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QS 기술/공학분야] KAIST 세계16위.. 서울대 고대 성대 포스텍 톱5
  • [2020 QS 학과순위] 서울대 '국내최고’ 4개학과 ‘세계 50위 이내’ 35개..KAIST 기술공학 ‘국내 최고’
  • 2020 서울대 최종등록자 3341명.. ‘등록포기 100명’ 정시 N수생 쏠림(59.4%)심화
  • [2021수시] 수능최저 탐구 '1과목만 노린다’..‘탐구1개’ 반영대학
  • 초/중/고 개학 4월까지 연기되나.. 내주초 가닥
  • ‘개학연기 후폭풍’ 2021수시 연기 유력.. 수능/정시 일정 ‘촉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