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교육연수원, 전국 최초 유튜브 쌍방향 화상연수에 4천여 명이 몰려
상태바
대구교육연수원, 전국 최초 유튜브 쌍방향 화상연수에 4천여 명이 몰려
  • 나동욱 기자
  • 승인 2020.03.26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에도 불구, 대구 선생님들의 연수는 멈춤이 없다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대구교육청은 대구교육연수원이 코로나19로 인해 집합연수가 불가능한 상황을 극복하고 교사의 전문성 향상과 자기계발을 위해서 유튜브를 활용한 실시간 화상연수를 개설해 일선 교사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유튜브를 활용한 실시간 화상연수는 모두 9개 과정으로 집합연수가 불가능한 상황에서 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는 현실적 대안으로 큰 기대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연수의 첫 과정으로 3월 26일 오후 2시 '교육하는 의사 이동환 강사'를 초청해'신종 감염병 시대, 자기관리역량이 중요한 시대'라는 주제로 유튜브를 활용한 쌍방향 화상 직무연수를 실시했다.

이 연수는 유튜브로 수강하면서 패널 토의, 실시간 채팅을 통한 질문과 코멘트 등을 통해 연수생과 소통의 시간을 가질 수 있어 1371명의 연수생이 신청했다.

특히 강은희 대구시교육감도 연수생의 한명으로 참여해 우리 학생들이 슬기로운 신체적/정서적 자기관리 습관을 기를 수 있는 교육의 중요성에 대해 이동환 강사와 실시간으로 대화를 나눴다.

이어 4월1일에 실시되는 '2020 초중등 회복적 생활교육 역량강화 직무연수'에는 장기간 휴업으로 인해 지친 학생들에게 회복적 생활교육이 필요하다는 것을 공감한 많은 교사들이 몰려 역대 직무연수 중 가장 많은 1450여 명의 교사가 연수에 참여하기로 했다.

회복적 생활교육 연수에서는 전문 강사 4명이 교실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갈등 상황과 해결방법을 토크 형태로 진행하면서 실제 적용할 수 있는 방법 등을 실시간 화상 연수를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연수원의 실시간 쌍방향 연수는 기존 연수의 패러다임을 전환하는 하나의 참신한 모델로 학교 및 다른 기관에서도 충분히 벤치마킹할 수 있어 그 결과가 기대된다.

이외에도 유치원, 초/중/고등학교, 특수학교 교원을 위한 7개의 연수과정이 마련돼 선생님들의 신학기 준비를 비롯한 전문성 계발을 지원할 예정이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QS 기술/공학분야] KAIST 세계16위.. 서울대 고대 성대 포스텍 톱5
  • [2020 QS 학과순위] 서울대 '국내최고’ 4개학과 ‘세계 50위 이내’ 35개..KAIST 기술공학 ‘국내 최고’
  • 2020 서울대 최종등록자 3341명.. ‘등록포기 100명’ 정시 N수생 쏠림(59.4%)심화
  • ‘4달 예고제된 4년 사전예고제’.. ‘학종블라인드 올해강행’
  • 초/중/고 개학 4월까지 연기되나.. 내주초 가닥
  • '12월3일' 2021수능.. '2015개정교육과정' 국어/수학 범위 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