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GO' 코무바울루 4총사, 청양고추 깻잎 거침없는 먹방 
상태바
'오지GO' 코무바울루 4총사, 청양고추 깻잎 거침없는 먹방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03.23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오지GO' 코무바울루족 4인방이 한국에 도착한 첫 날 청양고추와 깻잎을 '폭풍 흡입'하며 거침없는 식성을 드러낸다. 오늘(23일) 방송하는 MBN 예능 '오지GO' 5회에서는 김병만-윤택-김승수가 솔로몬 제도의 원시 부족인 코무바울루족과의 '오지 체험'을 마친 데 이어, 코무바울루족 4명을 초대해 '한국 체험'에 나서는 모습이 펼쳐진다. 

'오지GO'의 기획 의도답게, 서로의 문화를 체험하고 이해하는 진정한 '크로스 컬처' 세계관을 완성하는 것. 한국을 찾아온 코무바울루족 4인은 솔로몬에서도 '오지고 3형제'와 유독 각별했던 그래비스-더글라스-마이클-알드린. 이들은 생애 첫 마트 방문에 끊임없는 놀라움을 표현한다. 고향에서 쉽게 채집해 먹을 수 있는 바나나를 사 먹는다는 사실에 충격을 드러내는가 하면, 파와 상추, 고구마 등 익숙한 재료의 등장에 친근감을 보이며 '마트 플렉스'를 즐긴다.

숙소에 도착한 후 김병만과 김승수는 코무바울루족 4인을 위해 특별한 '한식 만찬'을 준비한다. 불고기와 된장찌개를 비롯한 다양한 음식이 한 상에 마련된 가운데, 코무바울루족 4인은 제일 먼저 전 세계 중 유일하게 한국 사람들만 먹는다는 '깻잎'을 연달아 먹기 시작한다. 뒤이어 청양고추를 오이처럼 씹어 먹어 김병만-김승수를 화들짝 놀라게 만드는 터. 이들은 곧 'K-푸드'를 여유롭게 즐길 수 있는 이유를 밝혀 신기함을 더한다.

각종 '생' 채소 먹방으로 시동을 건 코무바울루족 4인은 뒤이어 고난도 음식에도 거침없이 도전한다. 단무지를 보고 “이건 망고야!”라며 한 입에 집어넣은 뒤, 급기야 “매운 양념을 한 토마토”라며 명란젓을 통으로 흡입해 '한국 형'들의 폭소를 유발한다. 각종 음식을 맛볼 때마다 진실의 '어깨춤'이 이어지는 가운데, “다 먹으려면 15년 걸린다”는 김병만의 말처럼 다양한 메뉴를 온전히 즐기는 코무바울루족 4인의 첫 끼니가 절로 미소를 안길 전망이다.

제작진은 “첫 만찬에서 모든 음식을 거부감 없이 맛있게 먹은 코무바울루족 4인이 다음 날 또 다른 한식을 맛본 후 시식을 포기하는 '반전'이 펼쳐진다. 결코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이 이어지는데, 이들의 '예측불허' 입맛을 관전하는 재미가 쏠쏠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3형제의 설계 하에 원시 부족들이 한국에서 다양한 체험을 진행하기 시작, 낯선 문화를 받아들이는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오지GO' 5회는 오늘(23일) 방송된다.

코무바울루족. /사진=MBN 제공
코무바울루족. /사진=MBN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 QS아시아대학평가 고려대 국내 1위.. KAIST 서울대 성대 연대 톱5
  • 2020 THE세계대학 평판순위 국내1위 서울대.. KAIST 성균관대 연대 고대 포스텍 톱6
  •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연구자' 서울대 7명 '최고'.. UNIST 성대 고대 한대/KAIST 톱6
  • [2021수시] 6일부터 드러나는 1단계 합격.. 최종 합격 발표 20일부터 본격화
  • [2021수능] 수험생 유의사항 ‘최종체크’.. 예비소집부터 시험 응시까지
  • 상위15개대 수시면접 대부분 '비대면 방식'..서울대 대면 '유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