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GO' 윤택-김승수, 리얼 벌레 비주얼 '보누보누' 꼬치 흡입!
상태바
'오지GO' 윤택-김승수, 리얼 벌레 비주얼 '보누보누' 꼬치 흡입!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03.13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오지GO' 윤택-김승수가 코무바울루족의 간식인 벌레 모양 '보누보누' 흡입에 도전한다. 16일 방송되는 MBN 예능 '오지GO' 4회에서는 솔로몬 제도 원시 부족 코무바울루족에 완벽히 동화된 '오지고 3형제' 김병만-윤택-김승수의 '이색 체험' 종합편이 전파를 탄다.

쉬는 시간 코무바울루족 아이들과 천연 열매 염색을 함께 하며 우애를 다진 윤택과 김승수는 아이들을 따라 정체를 알 수 없는 '까이까이'(먹는 것) 사냥에 나선다. “까이까이”를 외치던 아이들이 큰 나무를 쳐서 우글우글한 흰개미를 채집하자, 2인방은 “이걸 먹는다고?”라며 '선 기겁'해 웃음을 안긴다.

그러나 흰개미는 코무바울루 전통 간식인 '특별 재료'를 잡기 위한 미끼로, 이후 이들은 아이들과 함께 바다로 나가 흰개미를 던지며 '보누보누'를 채집한다. 벌레를 연상시키는 보누보누의 생김새에 김승수가 '멘탈붕괴'를 일으킨 가운데, 윤택은 “비주얼은 다르지만 간장 게장에 밥 비벼먹는 느낌이 온다”며 일말의 기대감을 드러낸다.

수많은 '흰개미 투척' 끝에 이들은 소중히 얻은 보누보누를 바구니에 모아 불을 피운다. 나뭇잎의 심지에 보누보누를 끼워 즉석에서 '보누보누 산적'을 완성한 것. 노릇하게 익은 보누보누 꼬치가 2인방을 유혹하고, 극한의 경계심 속 맛을 본 윤택과 김승수는 “아주 익숙한 맛”이라며 정확한 시식평을 내놓는다. 아이들과 함께한 '보누보누 사냥'의 결과가 과연 '해피엔딩'을 맞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제작진은 “윤택과 김승수가 코무바울루족 아이들과 급격히 친해지며, 한국의 전통 게임을 함께 하는 등 '레크리에이션 마스터'로 활약했다”며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누며 이색 추억을 만드는 이들의 순수한 모습이 훈훈함을 안길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코무바울루족의 '전신 탈의(?) 전통복' 까빌라또를 직접 만들기 위해 나무를 채집하고 두드리는 김병만의 열혈 도전 및 피부를 긁어서 무늬를 새기는 전통 타투 참관, 원시 워터파크에서 흥을 북돋는 3형제의 '텐션 폭발' 현장 등 버라이어티한 체험이 펼쳐진다. '오지GO' 4회는 16일 방송된다.

윤택 김승수 등. /사진=MBN 
윤택 김승수 등. /사진=MBN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QS 기술/공학분야] KAIST 세계16위.. 서울대 고대 성대 포스텍 톱5
  • [2020 QS 학과순위] 서울대 '국내최고’ 4개학과 ‘세계 50위 이내’ 35개..KAIST 기술공학 ‘국내 최고’
  • 2020 서울대 최종등록자 3341명.. ‘등록포기 100명’ 정시 N수생 쏠림(59.4%)심화
  • [2021수시] 수능최저 탐구 '1과목만 노린다’..‘탐구1개’ 반영대학
  • 초/중/고 개학 4월까지 연기되나.. 내주초 가닥
  • ‘개학연기 후폭풍’ 2021수시 연기 유력.. 수능/정시 일정 ‘촉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