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대 입주기업 및 MBA 재학생, 코로나19 극복 위한 ‘손세정제’ 기부 잇따라
상태바
동아대 입주기업 및 MBA 재학생, 코로나19 극복 위한 ‘손세정제’ 기부 잇따라
  •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3.12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동아대 입주기업과 MBA 재학생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손세정제를 학교와 동문들을 위해 잇따라 기부해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동아대학교(총장 한석정)는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 ‘(주)미꾸밈’(대표이사 김태형)과 경영대학원 MBA 52기 문금자 원우가 학교 구성원과 동문들을 위해 써달라며 손세정제 모두 1,550개를 기부했다고 12일 밝혔다.

화장품 전문기업 미(美)꾸밈은 휴대용 손 세정제 500개를 기부했다. 앞서 동아대가 구입한 500개의 손 세정제도 미꾸밈은 시중보다 낮은 가격으로 납품한 바 있으며 사하경찰서와 사하구 지역 복지관에도 손 세정제를 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대표는 “경기 침체와 코로나19 사태로 많은 창업기업이 힘든 상황이지만 학교에 입주해 있으며 관련 학과 교수님들과 산학협력단, 대학본부 등 많은 분의 지원을 받아왔기 때문에 좋은 일을 해보자는 마음으로 직원들이 힘을 합쳤다”고 밝혔다.

동아대 코로나19 TF팀 총괄관리팀장을 맡고 있는 최규환 학생·취업지원처장은 “학교에서 미리 구입한 손 세정제와 이번에 기부 받은 손 세정제는 교내에서 진행될 코로나19 예방 캠페인에서 무료로 배부할 계획”이라며 “힘든 시기에 모두 배려하며 버텨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아대 경영대학원 MBA(경영학석사) 과정에 재학 중인 문금자 원우도 휴대용 손 세정제 1,050개를 경영대학원에 기부했다. 경영대학원 측은 손 세정제를 개별 포장해 재학생과 동문 등에게 발송했다.

문 원우는 “제 개인의 건강뿐 아니라 우리 학우 분들의 건강도 소중한지라 할 수 있는 선에서 작은 선물을 준비하게 됐다”며 “개인 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서 무탈하게 코로나19를 이겨냈으면 한다”고 말했다.

사진=동아대 제공
사진=동아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 US뉴스 세계대학순위.. 서울대 성균관대 고대 KAIST 연대 톱5
  • ‘수능최저 충족 비상’..2021 수능 결시율 사상 최대 기록하나
  • '연소득 1억 이상' 의대생 서울대 84.5% '최다' .. 가톨릭대 인하대 연대 영남대 톱5
  • [2020 9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수능보다 대체로 어려워'
  • [2020 9월 모의고사] 입시기관 등급컷 적중률.. 종로 이투스 최다
  • [2021수시경쟁률] 상위15개대 ‘하락’.. 서강대 ‘최고’ 26.13대1 한양대 성대 톱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