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석웅 전남교육감, 화훼농가 살리기 캠페인 동참
상태바
장석웅 전남교육감, 화훼농가 살리기 캠페인 동참
  •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2.28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전남교육청은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사태로 꽃 재배 농민들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이 화훼농가 살리기 캠페인에 동참해 꽃 소비 촉진을 당부하고 나섰다고 28일 밝혔다. 
 
장석웅 교육감은 28일(금) 강진군 칠량면 땅심화훼영농조합(대표 조우철)을 방문해 농민들을 위로하고, ‘화훼농가 살리기 릴레이 캠페인(Flower Challenge)을 벌인 뒤 관련 영상을 페이스북 등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렸다. 

이 캠페인은 ‘코로나19’의 여파로 졸업식과 입학식 등의 행사가 취소되거나 축소되면서 꽃 소비가 급감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한 것으로, 장 교육감은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의 추천을 받아 참여했다.

장 교육감은 캠페인에서 “각 급 학교의 졸업식과 입학식이 몰려 있는 요즘이 화훼농민들에게는 1년 중 가장 기다려지는 시기인데, 오히려 깊은 한숨만 내쉬고 있는 현실이 안타깝다.”면서 꽃 소비 촉진을 호소했다. 장 교육감은 “입학식과 신규 전입직원 환영, 3월 8일 세계여성의 날에 여성에게 꽃 선물하기 등 여러 계기를 적극 활용하는 방식으로 꽃 소비운동에 적극 나서겠다.”면서 “만족스럽지는 않겠지만 농민들에게 큰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강진은 전남 장미 생산량의 75%를 차지할 정도로 화훼산업 1번지로 꼽히고 있으며, 1995년 창립한 땅심화훼영농조합은 34 농가가 참여해 연간 50억 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대표적인 장미 전문 농업법인으로 알려져 있다.

장 교육감은 다음 캠페인 참여자로 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 사장과 김남현 전남지방경찰청장을 추천했다.

장 교육감의 캠페인 참여에 발맞춰 전라남도교육청도 오는 3월 6일(금) 오전 출근 시간대에 농협전남본부와 함께 3·8 세계여성의 날 기념 ‘사랑의 꽃 나눔’ 행사를 열  계획이다. 도교육청은 또 산하 전 기관에 공문을 보내 ‘1팀 1화분 가꾸기’ ‘직원 생일 꽃다발 증정’ 등 꽃 소비 촉진 운동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다.

사진=전남교육청 제공
사진=전남교육청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서울대 최종등록자 3341명.. ‘등록포기 100명’ 정시 N수생 쏠림(59.4%)심화
  • '12월3일' 2021수능.. '2015개정교육과정' 국어/수학 범위 변경
  • ‘4달 예고제된 4년 사전예고제’.. ‘학종블라인드 올해강행’
  • 초/중/고 개학 4월까지 연기되나.. 내주초 가닥
  • ‘개학연기 후폭풍’ 2021수시 연기 유력.. 수능/정시 일정 ‘촉각’
  • 성균관대 나노구조물리연구단 연구팀, 상온 강자성반도체 구현.. 반세기 과학 난제 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