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경대, 일반인 출입제한 등 캠퍼스 시설물 일시 폐쇄조치 단행
상태바
부경대, 일반인 출입제한 등 캠퍼스 시설물 일시 폐쇄조치 단행
  • 김하연 기자
  • 승인 2020.02.24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리타스알파=김하연 기자] 부경대학교는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일반인들의 도서관 이용 금지와 학교 출입제한 등 학교 시설물 일시 폐쇄조치에 들어갔다고 24일 밝혔다. 

부경대 김영섭 총장은 24일 오전 대학본부 2층 회의실에서 ‘코로나19 감염 대응을 위한 긴급 주요 보직자 회의’를 열고 캠퍼스 정문과 후문 및 출입빈도가 높은 쪽문의 일반인 출입을 제한하기로 했다. 대연캠퍼스 8개 출입구 중 일부 출입구는 일시 폐쇄된다.

부경대측은 “이번 조치는 외부로부터의 코로나19 유입요인을 최대한 막고 교내 유동인구의 이동 경로를 최소화해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부경대는 특히 단과대학 건물 등 40여개 건물별로 주요 출입구 1개소만 개방하고 나머지 출입구의 출입을 제한하기로 했다. 건물 출입 시에는 입구에 비치된 손 세정제로 손을 씻어야하며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했다.

특히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으면 도서관, 기숙사(세종2관), 셔틀버스, 식당, 카페 등의 시설 출입이 제한된다.

이와 함께 부경대는 학내 시설물 이용 최소화 조치로 부득이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교내에서 열리는 각종 행사 및 모임 등을 금지하기로 했다. 외부 행사 개최를 위한 강연장 등 시설물 대관도 금지된다.

또 대연캠퍼스와 용당캠퍼스 체육관 및 운동장 이용도 중지된다. 부경대학교 직장어린이집은 일시 폐쇄, 일반인의 도서관 사용도 금지된다. 교직원 식당 및 학생식당에 대한 일반인의 출입도 금지된다.

부경대는 도서관·강의실·연구실·실험실 등 다중 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을 주 1회에서 2회로 늘이고, 각 건물 출입구의 손잡이, 승강기 단추, 계단손잡이 등도 하루 2회 이상 알코올 소독을 실시하기로 하는 등 시설물 방역을 강화하기로 했다.

사진=부경대 제공
사진=부경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서울대 최종등록자 3341명.. ‘등록포기 100명’ 정시 N수생 쏠림(59.4%)심화
  • '12월3일' 2021수능.. '2015개정교육과정' 국어/수학 범위 변경
  • ‘4달 예고제된 4년 사전예고제’.. ‘학종블라인드 올해강행’
  • 초/중/고 개학 4월까지 연기되나.. 내주초 가닥
  • ‘개학연기 후폭풍’ 2021수시 연기 유력.. 수능/정시 일정 ‘촉각’
  • 성균관대 나노구조물리연구단 연구팀, 상온 강자성반도체 구현.. 반세기 과학 난제 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