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 1만여명 채용.. 한전 1500명 최다
상태바
올해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 1만여명 채용.. 한전 1500명 최다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02.20 0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 채용일정 '상반기(58.3%)' 집중 돼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올해 주요 공공기관의 체험형 인턴 채용규모가 1만여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취업 준비의 시작, 잡코리아가 2020 공공기관 채용박람회에 참여한 공공기관 중 체험형 인턴 전형을 진행하는 112개 기관의 채용계획을 20일 분석했다.

분석 결과, 올해 주요 공공기관에서 총 10,415명의 체험형 인턴을 채용할 예정인 것으로 나타났다. 분야별로는 에너지분야가 2,701명을 채용할 계획인 것으로 나타나 가장 많았고, 사회간접자본(SOC)이 2,419명으로 2위에 올랐다. 이어 고용보건복지와 금융 분야가 각각 1,451명과 1,446명을 채용할 계획으로 나타나 뒤를 이었다.

개별 기관 중에서 가장 채용 규모가 큰 곳은 ▲한국전력공사로 올해 총 1,500명의 체험형 인턴을 뽑을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으로 ▲한국철도공사(1,000명)와 ▲국민건강보험공단(800명), ▲IBK기업은행(600명), ▲한전KPS주식회사(500명), ▲한국토지주택공사(500명) 등도 체험형 인턴 채용 규모가 큰 기관으로 꼽혔다.

잡코리아에 따르면 공공기관 체험형 인턴 채용일정은 상반기에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주요 공공기관 채용일정을 분석한 결과, 상반기에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이 58.3%로 절반 이상을 기록한 것. 하반기에 채용을 진행할 예정인 기업은 26.0%였고, 아직 채용 일정이 미정된 곳은 12.6%, 연중수시 채용을 진행한다고 밝힌 곳은 3.1%였다.

*자료=잡코리아
*자료=잡코리아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QS 기술/공학분야] KAIST 세계16위.. 서울대 고대 성대 포스텍 톱5
  • [2020 QS 학과순위] 서울대 '국내최고’ 4개학과 ‘세계 50위 이내’ 35개..KAIST 기술공학 ‘국내 최고’
  • 2020 서울대 최종등록자 3341명.. ‘등록포기 100명’ 정시 N수생 쏠림(59.4%)심화
  • [2021수시] 수능최저 탐구 '1과목만 노린다’..‘탐구1개’ 반영대학
  • 초/중/고 개학 4월까지 연기되나.. 내주초 가닥
  • ‘개학연기 후폭풍’ 2021수시 연기 유력.. 수능/정시 일정 ‘촉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