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보성, 마스크 기부 셀프 미담 방출.. 스페셜 MC 김승현 
상태바
'라디오스타' 김보성, 마스크 기부 셀프 미담 방출.. 스페셜 MC 김승현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02.18 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배우 김보성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마스크 기부 등 셀프 미담을 방출한다. 내일(19일)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김보성, 김광규, 임은경, 장수원이 출연하는 '얼음~땡!' 특집으로 꾸며진다.

'의리의 사나이' 김보성이 셀프 미담을 방출한다. 검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으~~리!"를 외치며 등장한 그는 최근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해당 마스크를 기부한 사실을 밝혀 감탄을 모았다는 후문이다. 이어 김보성이 의리 때문에 오른쪽 눈이 실명될 뻔했다고 고백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한 아이에게 오른쪽 눈을 맞아 찰나의 순간 앞이 캄캄했다는 것. 그러나 정작 이 아이 때문에 통곡한 사연을 털어놔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돼지 뼈 씹다가 이 9개가 날아간 사연은 물론 예능 찍다 응급실 간 사연까지 아낌없이 털어놔 폭소를 유발할 예정. 뿐만 아니라 의리 넘치는 신곡 무대를 '라스'에서 최초 공개, 남다른 무대 장악력으로 현장을 들썩이게 했다고 전해진다.

그런가 하면 김보성이 본업인 연기 활동에 대한 의욕을 드러낸다. "왜 연기를 안 하냐?"라는 질문에 솔직하게 "하고 싶다!"라고 답한 것. 긴 대사를 소화 못 한다는 소문에도 적극 해명하며 끊임없이 자기 어필을 할 예정이다.

이 가운데 이번 주 스페셜 MC로 김승현이 함께한다. 달달한 러브스토리로 '라스'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던 그가 결혼 후 더욱더 행복해진 모습으로 돌아온 것. 아내의 든든한 응원을 받았다는 그가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높아진다.

김보성 등.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김보성 등.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0 7월 모의고사] ‘만만치 않았다’.. 국86점 수(가)84점 수(나)76점
  • [2020 7월 모의고사] 수능과 다른 '출제범위'.. 수학 과탐Ⅱ
  • [2020 7월 모의고사] 지난 2년간 등급컷 어떻게 나왔나
  • 2021수능 "난도 조절 못한다" 유은혜 .. 6월모평 재학생/재수생 격차 예년 비슷
  • ‘서울대 학종 입결’ 어디가 최초공개.. 내신50%컷 70%컷
  • 2022 과탐Ⅱ 홀대 심해지나..‘의대 정원 확대’ ‘약대 학부전환’ 자연계 블랙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