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현대공고, 재학생 4명 포스코(POSCO) 최종합격
상태바
울산 현대공고, 재학생 4명 포스코(POSCO) 최종합격
  • 나동욱 기자
  • 승인 2020.02.07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울산교육청은 동구 현대공업고등학교(이하 현대공고) 2학년 학생 4명이 '2019 포스코 생산기술직 마이스터고 추천 전형'에 최종 합격했다고 10일 밝혔다.

현대공고는 취업난 속에서도 90% 이상의 높은 취업률을 유지해 온 기술명문이다. 그 이면에는 진로취업상담부가 주축이 돼 온 학교의 교사들이 학생 취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단합된 취업지원시스템이 있다. 이번 포스코 취업에도 진로취업상담부가 기업 특성에 맞는 맞춤형 면접 전형 지도를, 학년부 담임교사들은 서류 전형 지도를 1대 1로 맡아 취업에 처음 도전하는 어린 학생들이 만전을 기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현대공고 교사들은 학생들이 서로를 경쟁자로 여기기보다 한 팀이 돼 서로 돕는 것으로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지도했다. 학생들은 각자가 찾은 자료와 정보를 공유하는 것은 물론, 자신들끼리 모의 면접을 반복했다. 합격한 학생들은 "겨울방학 한 달 동안 같이 모여서 2차 면접을 준비했던 것이 서로에게 마지막까지 큰 힘으로 작용했다"고 입을 모았다.

현대공고는 기술 교육 틈틈이 울산 어울길 탐방, 지리산 일대 국토 순례 등의 극기 체험과 지역사회와 연계한 다양한 봉사활동을 특색사업의 일환으로 실시하고 있다. 현대공고 관계자는 "교사들은 평소 이러한 교육활동을 통해 공동체 정신의 가치를 체감한 학생들이기에 좁은 취업문 앞에서도 함께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채영기 교장은 "4차 산업 시대의 인재는 탄탄한 전공 능력도 중요하지만 다른 사람과 어울려 살아갈 능력, 협업능력과 공동체 정신을 그 바탕에 갖추야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술과 인성을 겸비한 인재들을 육성하고 성공적인 취업을 통해 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교사와 학생이 한 마음으로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 THE 학과별 순위] 서울대 6개분야 톱.. KAIST 고려대 2개분야 톱
  • 2020 THE세계대학 평판순위 국내1위 서울대.. KAIST 성균관대 연대 고대 포스텍 톱6
  •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연구자' 서울대 7명 '최고'.. UNIST 성대 고대 한대/KAIST 톱6
  • [2020 10월 모의고사] '마지막 모평' 어려웠던 시험.. 국87점 수(가)89점 수(나)80점
  • [2021수시] 6일부터 드러나는 1단계 합격.. 최종 합격 발표 20일부터 본격화
  • 한국에너지공대(한전공대) 선발방식 어떻게 할까..수능/내신 '미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