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충남 모든 학교 독서토론 동아리 운영
상태바
충남교육청, 충남 모든 학교 독서토론 동아리 운영
  • 나동욱 기자
  • 승인 2020.02.03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서인문교육 활성화 계획 발표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충남교육청은 교육과정 중심의 독서삼락(讀書三樂) 독서 교육, 독후 토론 중심의 학생 동아리 운영, 마을교육공동체와 함께하는 독서인문 교육 등 올해 독서인문교육 활성화를 위한 아름다운 삶, 생각을 키우는 창의/융합 독서인문교육 계획을 3일 발표했다고 이날 밝혔다.

충남 모든 학교는 독서토론 동아리를 운영해야 하며, 100만 원 이상을 관련 예산으로 책정해야 한다.

교육과정 중심의 독서삼락 교육은 독서인문 토론 수업이 중심이 되는 활동으로, '읽고(첫 번째 즐거움) 토론하고(두 번째 즐거움) 체험하는(세 번째 즐거움)' 즐거움을 단계별로 실천 적용하는 과정 중심 프로젝트 학습 프로그램이다. 학교급별 학생 수준을 고려해 초등학교는 저/중/고 학년군에 따라 '그리고-요약/발표하고-토론하는' 수업으로 이뤄지며, 중/고등학교는 짝토론 또는 직파토론 학습을 중심으로 독후활동이 이뤄지는 맞춤형 토론 수업이다.

독후 토론 중심의 학생 동아리 운영은 논리적 사고력과 민주시민의 토론 역량을 키워주기 위해 창의적체험활동과 연계한 독서 토론 동아리 프로그램이다. 올해부터는 모든 학교에서 운영한다.

마을교육공동체와 함께하는 독서인문교육은 지역사회 마을 도서관과 연계한 독서인문 체험교육이다. 마을도서관 활용 수업, 마을교사 학교 순회 교육기부, 주말 돌봄 독서 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독서 인문 체험교육을 실천하는 학교밖 독서 프로그램이다. 특히 이 사업은 시범교육지원청 4곳도 지정 운영해 지역 특색의 우수 프로그램을 발굴/확산한다.

충남교육청은 앞으로도 다양한 독서인문교육 활동을 지원하고 전개해 창의/융합 미래역량을 다지는 행복한 학교 독서문화를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충남 청보초와 청라초 5~6학생들이 모여 독서토론교육을 하는 모습 /사진=충남교육청 제공
충남 청보초와 청라초 5~6학생들이 모여 독서토론교육을 하는 모습 /사진=충남교육청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 QS아시아대학평가 고려대 국내 1위.. KAIST 서울대 성대 연대 톱5
  • 2020 THE세계대학 평판순위 국내1위 서울대.. KAIST 성균관대 연대 고대 포스텍 톱6
  •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연구자' 서울대 7명 '최고'.. UNIST 성대 고대 한대/KAIST 톱6
  • [2021수시] 6일부터 드러나는 1단계 합격.. 최종 합격 발표 20일부터 본격화
  • [2021수능] 수험생 유의사항 ‘최종체크’.. 예비소집부터 시험 응시까지
  • 정시합격선 '하락' 두드러진 거점국립대..'수도권 집중 심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