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충남교육청, 네팔 사고 합동점검회의.. "무사귀환 위해 모든 노력 다할 것"
상태바
교육부-충남교육청, 네팔 사고 합동점검회의.. "무사귀환 위해 모든 노력 다할 것"
  • 나동욱 기자
  • 승인 2020.01.20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나동욱 기자]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20일 오전 네팔 교육봉사 교원 사고상황본부를 운영 중인 충남교육청을 방문해 합동점검회의를 가졌다.

이날 유은혜 장관은 김지철 충남교육감을 중심으로 실종된 4명의 교사들을 신속하게 구조하기 위해 노력하는 교육청 직원들을 격려하며 "교육부도 외교부와 함께 선생님들의 무사 귀환을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 장관은 "정부는 신속대응팀을 꾸려 구조수색과 실종자 가족 지원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며 "헬기 수색을 시작했지만, 좀더 신속한 구조와 수색을 위해 지리를 잘 아는 현지인력을 투입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실종자 가족의 정서적 안정을 위해 심리상담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지철 충남교육감은 국민과 가족들에게 심려를 끼친 데 거듭 사과하고, "소재가 미확인된 선생님들이 생사의 기로에 있는데 구조작업이 여의치 않아 안타깝기 그지 없다"라며 "부총리님이 큰 힘이 돼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유 장관과 김 교육감의 모두발언 이후 교육부와 충남교육청은 비공개 합동점검회의를 진행했다.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5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단독] 2020 서울대 실적(정시최초포함) 톱100, 외대부고 정상.. 하나고 대원외고 상산고 한영외고 톱5
  • '수시 정시 모두 잡는' 2021고입 선택법.. '여전히 특목자사 최우선'
  • [2021수시] ‘대학간판 보다 취업실질’ 상위15개대 주요 특성화학과
  • '봉바타' 샤론 최, 외대부고 국제반 출신 미국 USC 영화 전공
  • 컴공, 서울대 자유전공 최다선택 ‘급부상’.. ‘경영제치고 출범 이래 첫 1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