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장동민, 교통사고로 목숨 잃을 뻔! "차량이 전복됐다"
상태바
'라디오스타' 장동민, 교통사고로 목숨 잃을 뻔! "차량이 전복됐다"
  • 신승희 기자
  • 승인 2020.01.08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리타스알파=신승희 기자] '라디오스타' 개그맨 장동민이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을 뻔한 과거를 고백한다. 오늘(8일) 방송 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정호근, 권일용, 이연수, 장동민이 출연하는 '천태만상 인간세상♬' 특집으로 꾸며진다.

장동민이 큰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을 뻔했다고 고백해 보는 이들을 충격에 빠트린다. 작년 10월, 장동민의 교통 사고 소식이 전해졌다. 당시 큰 부상 없이 바로 방송에 복귀한 그의 모습 때문에 가벼운 접촉 사고로 여겨졌던 상황. 그러나 장동민은 "차량이 전복됐다"라며 당시 상황을 묘사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생각보다 더욱더 위험했던 상황에 출연진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이 가운데 장동민이 의외의 인물에게 가장 먼저 사고 소식을 알렸다고 털어놔 궁금증을 모은다.

장동민이 1년 동안 신당에 빠졌던 일화를 방송에서 최초로 공개한다. 정신을 차리고 보니 자기 집 드나들 듯 헤어나올 수 없는 상황이었다고. 심지어 그가 활발하게 방송 활동하는 도중이었을뿐더러, 평소 친했던 안영미조차 이 사실을 몰랐다고 전해져 더욱더 놀라움을 자아낸다.

또한 귀신 목격담으로 기묘한 분위기는 화룡점정을 찍는다. 한밤중 가위에 눌렸다는 장동민은 자신에게 서서히 다가오는 귀신을 보게 됐다고. 그러나 이내 예의 바른(?) 귀신 덕분에 화를 면할 수 있었던 반전 결말을 공개해 폭소를 유발할 예정이다.

평소 가족에게 각별하다고 알려진 장동민이 최근 어머니께 제대로 효도를 했다고 털어놔 감동을 선사한다. 무릎이 아픈 어머니를 뛰어다니게 만든 그의 특급 효도가 무엇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장동민.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장동민. /사진=MBC '라디오스타' 제공

 

 
본 기사는 교육신문 베리타스알파의 고유 콘텐츠입니다.
일부 게재 시 출처를 밝히거나 링크를 달아주시고 사진 도표 기사전문 게재 시 본사와 협의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 전형변화 주목.. 고려대 수능최저 미적용 학종 신설
  • [2020정시경쟁률] 상위15개대 5.29대1 ‘2년연속 하락’.. 중앙대 9.88대1 ‘최고’
  • [2020정시경쟁률] 서울대(마감전날) 0.58대1.. 43개 미달
  • [2021대입잣대] 상위15개대 평균 취업률 68.5%.. 성대 77% ‘3년연속 최고’, 한대 인하대 톱3
  • [2020정시]'마지막 합격 찬스'..남은 입시 일정 체크
  • 대학기숙사 놓치면, 공공부문 기숙사.. 모집기간 확인해 결정 '서둘러야'